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식중독으로 사회·경제적 손실 연간 2조원 발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식품의약안전처(식약처)에 따르면 식중독 발생에 따른 연간 사회·경제적 손실이 연간 1조8532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식중독 발생에 따른 사회·경제적 손실이 연간 2조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는 식중독 발생에 따른 국내 사회·경제적 손실비용이 연간 1조8532억원에 달하며 개인 손실비용이 88.6%를 차지한다고 20일 밝혔다.

개인 손실비용 1조6418억원 중 입원·간병 등 작업 휴무로 인한 생산성 손실 등 간접비용이 1조1402억원이었다. 병원 진료비 등 직접 비용은 4625억원이다.

식중독 증상이 미미해 병원을 가지 않고 자가 치료에 소요된 약제비 등은 391억원이었다. 식중독 발생에 따른 제품 회수·보상·브랜드 가치 하락 등 기업 손실비용은 1958억원(10.6%)이었다. 식중독 지도·점검, 역학조사 등 정부가 들인 비용은 156억원(0.8%)이었다.

식약처는 식중독 발생으로 인한 사회·경제적 손실 비용을 절감시키고 국민 삶의 질을 향상 시키기 위해 식중독 예방사업과 식중독 원인조사 등을 진행하고 있다. 식중독 예방을 위해 ▲음식점·집단급식소 등 현장 지도·점검 ▲지하수에 대한 노로바이러스 검사 ▲전 국민 대상 교육·홍보 등을 추진 중이다.

오유경 식약처장은 "식중독 예방을 위해서는 국민 개개인이 자발적으로 식중독 예방 수칙을 준수하는 등의 노력도 중요하다"며 "올 여름도 식중독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사회·경제적 손실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영선 youngsun@mt.co.kr  |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