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종이빨대서 휘발유 냄새가?… 스타벅스, 물량 전량 회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타벅스코리아가 휘발유 냄새가 난다는 의견에 따라 빨대를 전량 회수했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사진=스타벅스코리아
스타벅스코리아가 종이빨대에서 휘발성 냄새가 난다는 주장이 확산되자 종이 빨대를 전량 회수했다.

6일 스타벅스코리아는 음료 주문 시 제공되는 종이 빨대서 휘발유 냄새가 난다는 고객 의견에 따라 지난달 25일 해당 물량을 전부 회수했다고 밝혔다.

지난달 말부터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스타벅스 종이 빨대에서 냄새가 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스타벅스를 이용한 고객은 "종이 빨대에서 이상한 냄새가 난다"며 스타벅스 측에 문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측에 따르면 종이 빨대를 공급하는 업체가 3곳이다. 이 중 1곳에서 특정한 시기에 제조한 빨대에서 냄새 문제가 있었다는 것. 스타벅스 관계자는 "빨대 공급 업체 가운데 1개 업체에서 종이 빨대의 품질을 개선하려다 이취 현상이 인지돼 전량 회수했다"며 "종이빨대가 금방 흐물해진다는 의견이 있어 빨대 강도를 높이기 위해 빨대에 덧씌우는 코팅액 성분의 배합 비율을 달리했던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인체에 무해하며 제조 전 공인 연구기관을 통해 안전성 검사가 통과된 재료들을 사용한다"고 말했다.

지난 2018년부터 스타벅스코리아는 환경보호를 위해 전 세계 80여 개국 최초로 종이빨대를 전국에 도입해왔다.
한영선 youngsun@mt.co.kr  |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