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교촌, 하와이 진출… 미국 가맹사업 시동 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교촌에프앤비가 하와이 지역 프랜차이즈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교촌에프앤비 미국법인에서 직영매장으로 운영 중인 교촌치킨 부에나파크점./사진제공=교촌에프앤비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치킨이 하와이에 진출했다.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에프엔비는 하와이 지역 프랜차이즈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하와이 지역 멀티유닛 가맹계약이다. 교촌에프앤비 미국법인의 자회사인 교촌 프랜차이즈 LLC와 유통 전문 업체 BMK의 하와이 자회사인 BMH LLC(BMH) 간 체결됐다. 멀티유닛이란 한 지역에 한 가맹사업자(법인)에게 복수의 매장을 오픈할 수 있게 권한을 주는 방식이다. 개인 가맹에 비해 운영 및 관리 측면에서 효율적이라고 평가된다.

계약 파트너인 BMH는 미국 하와이주에서 다양한 유통망을 보유하고 있고 미국 프랜차이즈 사업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1호점은 호놀룰루 키아모쿠 지역에 들어설 예정이며 연내 오픈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교촌은 이번 하와이 진출을 미국 내 가맹사업 전개를 위한 디딤돌로 삼을 방침이다. 현재 교촌은 미국 법인을 통한 직영사업만 영위 중이다. 하와이를 시작으로 향후에는 미국 본토에서도 가맹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소진세 교촌에프앤비 회장은 “하와이는 미국 내에서도 외식 비용 지출이 큰 지역이자 세계적인 휴양지로 미국뿐만 아니라 타 국가에도 교촌 브랜드를 알리기 적합한 곳이다”며 “하와이 가맹사업을 시작으로 미국 본토에도 본격적인 가맹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희진 toyo@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