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이디야커피, 역사와 전통이 숨쉬는 국립경주박물관에서 만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종 커피 브랜드 이디야커피가 국립경주박물관에 직영점을 오픈하며 복합문화공간으로서의 영역을 확장했다. 이디야커피 국립경주박물관점은 신라의 역사와 문화가 깃들어 있는 국립경주박물관에서 전시 관람 후 자연경관을 만끽하며 커피와 함께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국립경주박물관점은 톤온톤 배색의 인테리어를 적용하여 아늑하고 따뜻한 분위기를 연출했으며, 전통 목재 가구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여 고풍스러운 박물관 분위기와 잘 어우러진다. 또한, 1인부터 단체까지 다양한 타입의 의탁자가 구성되어 있어 많은 방문객에게 여유롭고 편안한 휴게공간을 제공한다.

야외 테라스에서는 탁 트인 자연경관을 즐길 수 있으며, 전국 직영점에서 운영되는 오디오북 서비스 ‘윌라존’을 통해 매장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국립경주박물관점은 해당 매장에서만 맛볼 수 있는 특화메뉴를 운영하며 눈과 입을 즐겁게 해준다. 한국적 원재료를 사용하고 경주의 주요 문화유산을 표현한 ‘수막새 마들렌’과 ‘월지차’를 선보였다.

신라의 미소로 회자되고 있는 보물 제2010호 얼굴무늬 수막새를 본뜬 ‘수막새 마들렌’ 2종은 버터와 계란이 잘 어우러진 서양식 구움 과자에 한국 전통 식재료인 쑥과 흑임자를 담아 동서양의 조화를 이루었다. 황금빛으로 물든 동궁과 월지의 아름다운 야경을 연상케하는 노란 수색의 ‘월지차’는 우엉과 대추의 구수함과 계피, 생강의 스파이시함, 감초의 단맛이 잘 어우러지는 경주에서만 맛볼 수 있는 전통차이다.

카페 프랜차이즈 커피 브랜드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국내 대표 토종 커피 브랜드로서 한국의 대표적인 박물관 국립경주박물관을 방문하시는 고객들을 위해 이곳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이디야커피는 대한민국 대표 브랜드로서의 자부심을 갖고 고객님께 더 맛있는 커피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 말했다.

토종 커피 브랜드 이디야커피가 국립경주박물관에 직영점을 오픈하며 복합문화공간으로서의 영역을 확장했다.(이디야커피 제공)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