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탐앤탐스, 제46기 갤러리탐 전시, 수도권 9개 주요 탐앤탐스 매장서 개최

2022년 첫 갤러리탐 진행..’신인부터 명작가까지’ 9인 9색 예술 전시에 시선 집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커피전문점 탐앤탐스가 오는 4월 4일까지 수도권 9개 매장과 온라인에서 제46기 갤러리탐(Gallery耽) 전시를 진행한다. 추운 겨울부터 따스한 봄까지 두 계절을 관통하는 전시로써 탐앤탐스 매장에 더 큰 감성을 전한다.

갤러리탐은 탐앤탐스가 지난 2013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국내 신진∙청년 예술가 지원 프로그램이다. 신진 작가들에게 탐앤탐스 주요 매장을 단독 전시 공간으로 제공하여 작품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를 주면서, 동시에 고객들에게는 커피를 마시면서 예술 작품을 편하게 감상할 수 있는 힐링을 선물해 문화예술계 안팎의 호평을 받아왔다.

이번 제46기 갤러리탐 전시는 약 석 달 동안 서울, 남양주, 성남 등 수도권 내 9개 탐앤탐스 주요 매장에서 총 9명의 작가별 개인전이 진행된다. 5개 매장에서는 신진 작가들 특유의 신선한 예술관, 과감한 도전정신을 담아낸 독창적인 작품을 선보이고 4개 매장에서는 확고한 예술 세계를 구축한 기성 작가들의 앵콜, 초대전이 진행, 9인 9색의 색깔이 담긴 전시를 둘러보는 재미를 선사한다.

▲블랙 압구정점에서는 조은아 작가의 ‘여기로 와유(臥遊)’ ▲역삼2호점에서는 안명현 작가의 ‘마음에 닿은 빛’ ▲탐스커버리 건대점에서는 김표중 작가의 ‘욕망과 현실’ ▲창동본점에서는 장민경 작가의 ‘일상의 이면’, 그리고 남양주 소재의 ▲블랙 파드점에서는 김윤경 작가의 ‘색채의 기억(Memories of Colors)’이 진행된다. 다양한 재료와 표현 기법으로 자신만의 조형 언어를 구축해 가는 신진 작가들의 매력을 오롯이 느낄 수 있는 전시다.

(좌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김윤경 ‘색채의 기억(Memories of Colors)’, 조은아 '여기로 와유(臥遊)', 안명현 '마음에 닿은 빛', 김표중 '욕망과 현실' (탐앤탐스 제공)

앞선 갤러리탐 전시에서 유감없이 본인의 예술을 선보였던 작가들의 앵콜전도 진행된다. ▲블랙그레이트점에서는 류주현 작가의 ‘정오의 모양’ 남양주 소재의 ▲블랙 더 스토리지점에서는 김용한 작가의 ‘걸어온 길 - 되돌아보다’, 갤러리탐 전시 매장으로 신규 추가된 ▲분당 율동공원점에선 정광민 작가의 ‘소리의 형태’ 전시가 진행된다. 더 강렬하고 탄탄해진 이들의 예술 세계를 감상하는 재미도 쏠쏠할 전망이다.

또 이번 갤러리탐 전시에는 일상의 단편을 유리구슬이라는 독특한 소재로 표현하는 위성웅 작가의 초청전 ‘하루를 갖다(Have A Day)’도 블랙 청담점에서 동기간 진행된다. 구슬의 재귀반사 효과를 통해 작가 스스로 구축한 일상의 판타지를 표현한 미학을 감상할 수 있다. 신진작가들의 날카로운 시선부터 거장의 성숙한 작품까지 두루 만날 수 있는 갤러리탐 46기에는 그 어느 때보다 더 많은 고객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더불어 이번 갤러리탐 전시는 네이버 아트윈도와 ‘온라인 기획전’도 함께 진행한다. 온라인 예술품 판매 플랫폼인 갤러리탐 네이버 아트윈도에서 작가들의 정성이 담긴 예술품을 10만 원대부터 구성된 부담 없는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오프라인 매장에서 작품을 감상하고,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회다.

탐앤탐스 관계자는 “새해의 시작에 맞추어, 더 큰 즐거움을 드릴 수 있는 갤러리탐 46기 전시가 시작되었다”면서 “문화와 커피를 사랑하는 분들이라면, 탐앤탐스에서 꼭 방문하셔서 색다른 즐거움을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