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화물연대 파업에 파리바게뜨 '빵 대란'… "점포 피해 어쩌나" 국민청원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화물연대 파업으로 파리바게뜨의 재료 운송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는 가운데 파리바게뜨 가맹점주가 국민청원에 호소문까지 올리며 답답한 심경을 토로하고 있다./사진제공=이미지투데이
화물연대 파업으로 파리바게뜨의 재료 운송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는 가운데 가맹점주가 국민청원에 호소문까지 올리며 답답한 심경을 토로하고 있다.

지난 15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화물연대 불법파업으로 인해 죽어가는 자영업자를 살려주세요'라는 제목으로 청원글이 게시됐다. 

광주지역에서 제과점을 운영하는 자영업자라고 밝힌 청원인은 "코로나로 인한 매출감소로 이대로 계속 점포를 유지할 수 있을지 하루하루가 고민이며, 며칠 전 원룸보증금을 빼 직원급여를 챙겨주고 생을 마감하신 호프집사장님이나 경제적으로 힘들다는 유서를 남기고 극단적인 선택을 하신 여수 치킨집사장님의 소식이 남의 일 처럼 느껴지지 않는다"고 전했다. 

이어 "최근 광주지역 화물연대 소속 배송기사들이 10일이 넘도록 불법파업을 강행하고 있다"며 "아침일찍 도착해야 할 식재료들이 오후늦게 도착하면서 팔지 못하고 폐기하는 물품들이 늘어나면서 점포의 피해도 눈덩이처럼 커지고 있다"고 했다. 
/사진제공=청와대 국민게시판 갈무리
또 "파업의 원인이 불분명함에도 화물연대는 파업을 종료하는 조건으로 손해배상 책임 면제 등을 요구하고 있다"며 "본사가 받아들이지 않자 이번 사안과 전혀 관계가 없는 다른 물류센터까지 연대파업으로 확대하려고 있어 전국 3400여개의 가맹점포들을 불안에 떨게 하고 있다"고 심경을 토로했다. 

청원인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이미 경영환경이 최악에 이르고 있는 상황에서 노조간 갈등에서 힘없는 자영업자를 볼모를 삼아 본인들의 이익을 취하고자 파업을 강행하고 이로인해 발생한 피해는 고스란이 점주가 떠안고 있는 상황이다"라며 "배송중단으로 인한 금전적인 피해규모와 영업손실은 산정 어려울 수준으로 불어나고 있으므로 현재 상황이 조속히 종결될 수 있도록 전국의 가맹점주들을 대표하여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했다.

민주노총 화물연대 광주본부는 지난 2일부터 SPC그룹 호남샤니 광주공장 운송 거부 파업을 이어오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지역 파리바게뜨 가맹점주들이 제때 물품을 받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영선 youngsun@mt.co.kr  |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