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세븐일레븐, 혼추족 겨냥한 명절 간편식 "명절 음식도 편의점에서 즐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19로 명절 귀포족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혼추족들을 위한 다양한 명절 간편식을 선보였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올해 설 연휴기간(2/11~13) 도시락 매출이 전년 설 명절 대비 34.0% 증가한 가운데 냉동간편식(17.7%), 반찬(10.5%), 야채(41.3%), 조미료(14.8%) 등 간편식과 간단한 장보기 품목의 카테고리 매출이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븐일레븐은 명절 기간 주변에 문 여는 식당도 마땅치 않은 만큼 가까운 편의점에서 식생활을 해결하는 경향을 보인 것으로 분석했다.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혼추족들을 위한 다양한 명절 간편식을 선보였다.(세븐일레븐 제공)

이러한 트렌드에 따라 세븐일레븐이 선보인 추석 간편식은 명절음식으로 선호도가 높은 ‘한끼연구소 들기름비빔밥’, ‘수리수리술술 모둠전’, ‘수리수리술술 오색잡채’ 등 3종이다.

‘한끼연구소 들기름비빔밥’은 무나물, 취나물, 참나물, 고사리볶음 등 명절에 즐겨먹는 대표 나물 8가지 재료를 풍성히 담아 명절도시락 콘셉트로 새롭게 선보인 상품이다. 한돈 불고기를 별도로 담아 비빔밥과 함께 곁들일 수 있도록 했으며 고추장 대신 간장과 고소한 들기름을 담아 함께 비벼먹을 수 있도록 했다.

세븐일레븐은 명절도시락 출시를 기념해 이달 말까지 ‘한끼연구소 들기름비빔밥’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모바일앱 적립 시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최대 1만원)을 증정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수리수리술술 모둠전’은 명절에 주로 즐겨먹는 전을 골고루 담았다. 고추전, 오미산적, 동그랑땡, 김치전, 해물부추전, 녹두전, 두부전 등 7가지 전을 담았다. ‘수리수리술술 오색잡채(3,000원)’는 쫄깃한 당면에 돼지고기, 버섯, 당근, 계란, 부추 등 오색 고명을 풍성하게 토핑해 식감을 극대화했다.

김하영 세븐일레븐 푸드팀MD는 “올해에도 코로나19로 고향을 방문하지 않는 귀포족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가까운 편의점에서 간편식을 찾는 수요는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혼자서도 간편하고 푸짐하게 명절 음식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들을 선보였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