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외식쿠폰' 15일부터 재개… 배달음식 2만원 이상 4번 주문하면 1만원 환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 사업이 재개된다.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사진=뉴스1
15일부터 배달 앱을 통해 2만원 이상 4회 카드 결제를 할 때마다 1만원을 환급받을 수 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을 오는 15일 오전 10시부터 재개한다고 10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상황이 지속되는 가운데 내수 경기 위축을 최소화하기 위해 외식 할인 사업을 비대면 방식으로 재개하기로 했다.

외식 할인 지원은 카드사에서 배달 앱을 통한 외식 실적을 확인·환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배달 앱 이용자가 음식을 2만원 이상씩 4번 주문하면 4번째 주문 금액 중에 1만원을 결제 카드나 은행 계좌로 돌려받는다. 참여실적 확인은 해당 카드사에서 할 수 있다.

2만원은 배달료와 각종 할인 등이 적용된 최종 금액 기준이며 비대면 외식쿠폰은 하루 2회 주문까지만 인정한다. 다만 배달 앱으로 주문한 후 배달원 대면 결제를 하거나 매장에서 현장 결제 후 포장하는 것은 인정되지 않는다.

기존에 사업에 참여했던 700만명의 응모와 누적 실적은 이번 사업에 이어 적용된다. 1차 사업 기간(5월24일~7월4일) 배달 앱을 통해 2만원 이상 음식을 두 번 주문했다면 15일부터 두 번만 더 주문하면 1만원을 환급받을 수 있다.

참여 배달 앱은 ▲배달의민족 ▲요기요 ▲쿠팡이츠 ▲페이코(PAYCO) ▲딜리어스 ▲카카오톡 주문하기 ▲위메프오 ▲먹깨비 ▲배달특급 ▲띵동 ▲배달의명수 ▲일단시켜 ▲어디go ▲배달올거제 ▲배달모아 ▲불러봄내 ▲배슐랭 ▲배슐랭 세종 ▲대구로 등 총 19개다.

이번 사업에는 200억원이 배정됐으며 선착순으로 환급해 예산 소진 시 종료된다. 새롭게 참여할 경우 카드사 홈페이지·앱에서 먼저 응모한 후 본인이 이용하는 배달 앱이 사업에 참여하는지 확인한 뒤 사용하면 된다.

정현출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관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국민의 자발적인 거리두기 실천을 지원하는 차원에서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 사업을 재개하게 되었다"라며 "방역 여건이 개선되면 방역 당국과 협의해 대면 외식에 대한 할인 지원 사업도 개시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연희진 toyo@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