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재료 신선하지 않다' 음식점 리뷰에 사장 답변 "ㄴㄴㄴ ㅈㅅ ㅋ"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음식점에 배달을 주문한 손님이 남긴 항의 댓글에 사장이 성의 없는 답변을 남겨 비판받았다. /사진=커뮤니티 캡처
배달 손님이 남긴 항의 댓글에 성의 없는 답변을 남긴 사장이 비판받았다.

지난 19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한 다코야키 가게 배달 음식 리뷰와 사장이 남긴 댓글이 캡처된 게시물이 올라왔다.

한 손님이 "이건 좀 심한 거 아닐까"라며 "그냥 빈대떡이다. 미리 만들어둔 거 넣어 보내시나요?"라고 댓글을 남겼다. 이에 사장은 "ㄴㄴㄴ ㅈㅅ ㅋ"(노노노 죄송 ㅋ)이라고 답변했다.

다른 손님은 "가쓰오부시 없으면 안 팔아야 하는 게 아닌지 먹다가 밀가루 맛밖에 안 나서 짜증난다"며 항의하자 사장은 "ㅈㅅ ㅋㅋ"(죄송 ㅋㅋ)이라고 적었다.

이외에도 "바삭하게 탔다. 써서 못 먹겠다 굽다가 탔으면 버리라"는 리뷰에도 "ㅈㅅ"(죄송)이라고 답했다.

누리꾼들은 "사장이 장사를 장난으로 하는 것 같다"며 무례하다고 지적했다. 리뷰 관리를 아르바이트생이 하는 것 아니냐는 의견도 있었다.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