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본푸드서비스, ‘푸드가든 창원파티마병원점’ 운영…본죽&비빔밥·본우리반상 등 한·중·일식 입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단체급식 및 식자재 유통 전문 기업 본푸드서비스가 ‘푸드가든 창원파티마병원점’을 운영한다. 푸드가든은 본푸드서비스의 컨세션 사업(식음료 위탁 운영업) 브랜드로, 침상 550개 규모의 종합병원 창원파티마병원서 첫 사업권을 따냈다.

주요 사업인 ‘본우리집밥’서 얻은 단체급식 운영 관리 역량과 본죽·본도시락 등을 운영하는 한식 프랜차이즈 기업 본아이에프의 자회사로서 전수받은 전국 수천여 개 외식 가맹점 운영 전문성 등을 두루 인정받은 결과다.

단체급식 및 식자재 유통 전문 기업 본푸드서비스가 ‘푸드가든 창원파티마병원점’을 운영한다. (본푸드 제공)

본푸드서비스는 2026년 6월까지 5년간 운영사로서 입점 브랜드 및 시설 관리 전반을 맡게 된다. 본푸드서비스는 본우리집밥을 통해 다년간 관공서·산업체 단체급식을 공급해 온 경험을 바탕으로, 병원 임직원부터 외래 환자 등 내원객에 양질의 식사를 안정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푸드가든 창원파티마병원점은 120석 규모로,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도록 한식 프랜차이즈 기업 본아이에프의 ▲본죽&비빔밥과 지역별 특색 살린 팔도 음식 ▲본우리반상 ▲중식(짬뽕상회) ▲일식(시올돈) 코너를 구비했다.

아울러 푸드가든이라는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자연친화적인 인테리어와 쾌적한 공간 구성으로 병원을 찾는 내원 고객에 양질의 식사와 서비스, 안식까지 선사하고자 했다. 입점업주 ‘관리’ 및 ‘상생’에도 중점을 둘 방침이다. 

본푸드서비스는 본우리집밥과 식자재 유통, 컨세션 사업에서 얻는 인사이트와 전문성을 유기적으로 연계함으로써 시너지를 구상하고 있다.

본푸드서비스 임미화 대표(오른쪽 세번째)와 주요 관계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 하고 있다.(본푸드 제공)

임미화 대표는 “’본우리집밥’의 모태인 국내 최초의 급식 기업 ‘고메푸드’서 시작해 지난 7년간 키워온 역량 및 유통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첫 컨세션 사업인 ‘푸드가든 창원파티마병원점’도 안정적으로 운영해 나갈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본푸드서비스는 모기업인 본아이에프의 철학인 ‘정성’으로 지은 식사를 보다 많은 고객과 소비자에 제공하고자 사업을 다각적으로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