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쿠팡 "김범석 전 의장 사임, 화재 17일 전 이미 결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쿠팡이 공식 입장문을 통해 김범석 전 쿠팡 의장 사임이 이천 물류센터 화재와 무관하다고 밝혔다. 사진은 서울 송파구 쿠팡 본사의 모습. /사진제공=뉴스1
쿠팡이 공식 입장문을 통해 김범석 전 쿠팡 의장 사임이 경기 이천 덕평물류센터 화재와 무관하다고 밝혔다.

쿠팡은 21일 뉴스룸을 통해 “김 전 의장의 등기이사 사임은 화재가 발생한 17일 전”이라며 “화재 발생 이후 사임했다는 일부 언론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고 말했다. 김 전 의장이 지난달 31일 글로벌 시장에 집중하기 위해 쿠팡 등기이사에서 사임했지만 화재 사고와 맞물려 책임 피하기 논란이 과열되자 적극적인 해명에 나선 것이다.

김 전 의장의 사임일은 법인 등기부등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하지만 사임등기가 완료된 시점과 화재 발생 시점이 공교롭게 겹쳐 오해를 낳았다는 설명이다. 쿠팡 측은 “김 전 의장이 이번 화재 발생 이후 사임했다는 일부 언론 보도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말했다.

쿠팡은 “김범석 전 의장의 국내 등기이사 및 이사회 의장 사임일자는 지난 5월 31일로 이번 화재가 발생하기 17일 이전에 이미 사임이 이루어졌다”며 “이는 법인 등기부등본을 통해서 명확히 확인할 수 있고, 사임등기가 완료돼 일반에 공개된 시점에 공교롭게 화재가 발생한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범석 전 의장이 이번 화재 발생 이후 사임했다는 일부 언론 보도는 전혀 사실이 아니라는 점이다”라고 했다.
한영선 youngsun@mt.co.kr  |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