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서울시, 실패없는 창업부터 안정적 사업정리까지…소상공인 생애주기별 원스톱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15년간 요식업에 몸담았지만 막상 창업하자니 막막하기만 했습니다. 이런 저에게 서울시의 창업자금 지원과 전문가의 상담과 컨설팅은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덕분에 꼼꼼하게 준비하고 창업해 창업 1년 만에 가맹점을 5개나 운영하며 안정적인 영업을 하고 있습니다. (창업컨설팅, 송파구 배달전문점 대표)

# 산만하고 낡은 인테리어가 고민이었는데 서울시가 VMD(Visual Merchandising, 매장 환경)전문가를 통한 매장 내외부 인테리어 컨설팅부터 간판제작 비용까지 지원해 줘 동네에서 눈에 띄는 매장으로 탈바꿈할 수 있게 됐습니다. (시설개선비용 지원사업, 성동구 커피숍 대표)

# 운영하던 빵집이 코로나로 문을 닫고 새로운 시작을 고민하던 차에 전문가가 당장 무리한 창업보다 새로운 출발을 위한 자산을 모으는 것이 좋겠다는 제안과 함께 동종업계 취업을 권했습니다. 구직에 필요한 다양한 지원을 받고 유명 제빵 프랜차이즈 매장에 점장으로 취업할 수 있었습니다. (사업정리 및 재기지원, 성북구 전 빵집 대표 )

서울시 제공

창업준비부터 폐업지원까지…우리 경제의 실핏줄 역할을 하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한 생애주기별 맞춤형 지원이 강화된다.

코로나19 상황에서 예비창업자에게는 좀 더 꼼꼼한 컨설팅과 체계적인 교육을 실시해 실패없는 창업을 돕고, 위기 극복에 애쓰고 있는 소상공인에게는 시설개선자금 지원은 물론 경쟁력을 키울 수 있는 경영방안도 제시한다. 또 경기침체와 매출하락으로 불가피하게 폐업을 하는 소상공인에게는 다양한 재기발판과 기회를 제공한다.

서울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창업 또는 폐업을 준비하는 소상공인에 대한 신속한 지원이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하다며, 진입기(창업)~성장기(경영개선)~재도전기(사업정리)에 이르는 생애주기별 지원을 차질없이 지원할 계획이라고 15일(화) 밝혔다.

생애주기별 맞춤형 지원은 현재 서울시 자영업지원센터와 사업장에서 가까운 25개 종합지원플랫폼(서울신용보증재단 지점)에서 누구나 편리하게 받아볼 수 있도록 원스톱으로 진행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의 실질적 부담을 줄여줄 수 있는 시설개선비용 지원 사업규모를 전년대비 약 60% 증가한 1,270개소를 대상으로 확대·지원한다.

오는 7월부터는 차별화된 실무·체험중심의 창업교육을 실시하는 ‘상권혁신아카데미’도 성수동에서 운영예정으로, 올해 10개 업체(20명)를 시작으로 향후 5년간 100개 업체의 창업을 도울 계획이다.

컨설팅은 업체당 최대 3회에 걸쳐 진행되며, 고객관리‧마케팅 관련 컨설팅부터 업종특성에 맞는 상품‧서비스 개발, 세무·법률·노무 등 전문분야 컨설팅도 병행한다.

간판, 조명, 도배 등 시설개선비용도 업체당 최대 100만원까지 지원하며, 오는 7월 1일부터 31일까지 지원업체 220개소를 추가로 모집할 계획이다.

시설개선비용은 간판 교체, 도배, 인테리어 등 점포 환경 개선이나 테이블, 냉장고 등 노후시설을 교체하는데 활용할 수 있으며, 소상공인종합지원포털 온라인 접수를 통해서 신청가능하다.

이외에도 3인 이상의 자영업자들이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협업할 경우 공동시설설치비(5천만원) 또는 브랜딩·마케팅 등 공동사업비용(2천만원)을 지원하는 자영업 협업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사업은 올해 25개 협업체(75개 업체)에 대한 공모를 마치고 지원 대상을 선정 중이며 내년에도 계속 실시 예정이다.

생애주기별 지원 관련 자세한 내용 및 일정은 서울시 자영업지원센터 소상공인종합지원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소상공인 생애주기별 지원을 전담하고 있는 ‘서울시 자영업지원센터’는 서울신용보증재단에 위탁하여 운영 중으로 ’06년부터 서울지역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금융, 창업, 경영상담 등 종합지원을 펼치고 있다.

서성만 서울시 노동민생정책관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경영상의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소하고, 자생력을 강화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