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파리바게트, 캄보디아에 첫 매장 오픈… 동남아 시장 확대 신호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PC그룹이 캄보디아의 수도 프놈펜(Phnom Penh)에 파리바게뜨 캄보디아 1호점인 ‘벙깽꽁점(Boeung Keng Kang)’을 오픈했다고 9일 밝혔다./사진제공=SPC
SPC그룹이 캄보디아의 수도 프놈펜(Phnom Penh)에 파리바게뜨 캄보디아 1호점인 ‘벙깽꽁점(Boeung Keng Kang)’을 오픈했다고 9일 밝혔다.

캄보디아는 파리바게뜨의 여섯 번째 해외진출국으로 글로벌 사업 시작 이래 조인트벤처(Joint Venture) 방식으로 문을 여는 첫 매장이다. SPC그룹과 현지 파트너사 HSC그룹이 손잡고 공동으로 자본을 투자했다.

파리바게트 벙깽꽁점은 수도 프놈펜의 최대 상업지역 ‘벙깽꽁(Boeung Keng Kang, BKK)’에 390㎡ 규모의 3층 단독 건물로 자리 잡았다. 캄보디아 진출 첫 매장인 만큼 건물 설계 단계부터 파리바게뜨의 브랜드 콘셉트를 잘 전달하도록 기획됐다. 오픈 키친과 70여 석의 좌석이 위치한 1층과 2층은 메자닌 구조로 공간감을 극대화했다. 또 벽면을 통유리로 설계해 유럽식 정원의 온실 같은 아늑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3층에는 직원들을 위한 휴식공간과 사무실이 있다.

파리바게뜨는 캄보디아의 가족 중심적인 문화와 카페 문화에 익숙한 젊은 소비층을 고려해, 편히 쉬어갈 수 있는 베이커리 카페 콘셉트를 적용하고 유럽풍 빵과 어울리는 ‘브런치(brunch)’ 메뉴를 강화하는 등 현지화 전략을 펼칠 예정이다.

SPC는 그동안 미국, 프랑스, 중국, 싱가포르 등 주요 글로벌 시장에 직접 진출해 브랜드 인지도와 경쟁력을 높여왔다. 앞으로 캄보디아를 시작으로 조인트벤처와 마스터프랜차이즈 등으로 진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캄보디아 현지 운영을 맡은 속 첸(Sok Chen) 총괄은 “캄보디아에 글로벌 브랜드 파리바게뜨를 소개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며 “파리바게뜨의 우수한 제품과 브랜드 이미지를 잘 살려 캄보디아에서도 최고의 브랜드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SPC그룹 관계자는 “최근 한국을 방문한 말레이시아 수석장관을 만나 현지 할랄 인증 생산공장 건립 추진을 협의하고, 동남아 최대 시장인 인도네시아 진출도 검토하는 등 동남아 사업 확대에 본격적으로 나서고 있으며, 향후 중동 시장까지 진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현재 SPC그룹은 중국, 미국, 프랑스, 베트남, 싱가포르, 캄보디아 등 6개국에 총 430여개 글로벌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동남아 지역에서는 싱가포르를 전진기지로 삼아 활발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한영선 youngsun@mt.co.kr  |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