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치킨플러스, 북미 시장 진출… 토론토에 캐나다 1호점 오픈

치킨, 떡볶이, 한국식 핫도그, 피자 등 인기 메뉴 함께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돕는사람들이 운영하는 치킨플러스가 토론토에 캐나다 첫 매장을 오픈하며 북미 시장에 진출했다.

치킨플러스는 일본, 대만, 말레이시아, 중국, 베트남에 이어 6번째 해외 진출 국가로 캐나다를 선택했다. 캐나다는 약 20만명의 한인과 다양한 배경의 사람들이 공존하고 있는 국가다. 이번 매장 오픈을 통해 한인들에게는 추억의 맛을, 현지인들에게는 한국 치킨의 위상을 알린다는 계획이다.

치킨과 함께 떡볶이, 한국식 핫도그, 피자 등 인기 메뉴들도 선보인다. 특히 치킨에 대한 캐나다 현지인들의 사랑이 뜨거운 만큼 한국에서 출시되는 신메뉴를 빠른 시간 내에 현지 매장에도 적용해 많은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돕는사람들이 운영하는 치킨플러스가 토론토에 캐나다 첫 매장을 오픈하며 북미 시장에 진출했다. (치킨플러스 제공)

지난 21일부터 3일간은 오픈을 기념해 ‘소프트 오프닝 이벤트’를 진행했다. 팝콘 치킨과 와플볼로 구성돼 있는 세트 메뉴를 합리적인 가격 4.99달러에 선보여 고객들이 오랜 시간 줄을 서서 구매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는게 회사측 소개이다.

치킨플러스 관계자는 “치킨에 대한 반응이 좋은 캐나다 지역에 치킨플러스의 첫 북미 매장을 오픈하게돼 매우 의미있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치킨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레시피 개발과 마케팅 활동 등을 지속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치킨플러스는 2016년 ‘치킨에 행복을 더하다’라는 슬로건 아래 합리적인 가격에 피자, 떡볶이 등과 결합한 가성비 메뉴를 경쟁력으로 탄생한 브랜드다. 1년 만에 국내 100호점을 달성했으며 캐나다, 대만, 말레이시아, 베트남, 중국, 일본 등 총 6개국에 72개의 해외 매장을 운영 중이다. 프랜차이즈 가맹 문의 및 창업 상담은 홈페이지 참조.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