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용진이형, 'ESG 경영' 실천… 이마트 성수점 주변 쓰레기 줍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서울 성수동 이마트 주변 길거리에서 약 1시간 동안 쓰레기를 주웠다. /사진=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인스타그램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서울 성수동 이마트 주변 길거리에서 약 1시간 동안 쓰레기를 주웠다.

정 부회장은 지난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오는 4월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이마트 성수점과 주변에서 플로깅을 실천했다'는 내용의 글과 사진을 올렸다.

플로깅(Plogging)은 '줍다'(Pick Up)라는 뜻과 '조깅'(Jogging)을 합친 낱말로 조깅을 하며 쓰레기를 줍는 환경 보호 활동을 말한다.

정 부회장은 "사단법인 유쾌한반란 이사장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님의 지목으로 쾌란 플로깅 챌린지를 하게 됐다"며 "요즘 화두인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도 세상에 없던 새로운 게 아니라 작은 실천을 모으는 일이라는 생각을 해본다"고 설명했다.

사진 속 정 부회장은 이마트 장바구니를 들고 직접 쓰레기를 주워 담고 있다. 그는 "멸종 위기 동물 '해달'을 모티브로 만든 이마트 친환경 캠페인 캐릭터 투모 장바구니를 들고, 재활용 실천으로 모은 플라스틱 업사이클링 집게를 사용해 더 의미가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정 부회장은 쾌란 플로깅 챌린지 다음 주자로 홍정욱 올가니카 회장과 '올해 145번째 경기부터 SSG랜더스필드에 오실 모든 분'을 지목했다. 프로야구 정규시즌은 144경기로 치러진다. 145번째 경기는 상위권 팀들이 대결하는 포스트시즌을 의미한다.
최지웅 jway0910@mt.co.kr  | 

머니S 산업1팀 최지웅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