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코리아센터, 진짜 수수료와 광고료 없는 착한 공공배달앱 '뜬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언택트 이커머스 전문기업 ‘코리아센터(대표 김기록)’가 강원도 각 지자체들과 협업해 만든 강원도형 배달앱 '일단시켜'와 부산 남구 '어디go' 공공배달앱이 착한 배달앱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골목상권 소상공인들과 소비자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강원도형 배달앱 '일단시켜'와 부산 남구의 '어디go'는 민간 전문기업인 코리아센터가 재능 기부로 개발하고 유지, 보수, 24시간 콜센터 운영까지 지원해 강원도와 부산 남구는 일체 별도 비용과 국민의 세금 또한 들어가지 않는다. 강원도와 부산 남구는 홍보 및 마케팅, 행정지원 등을 담당한다.

강원도형 배달앱 '일단시켜'와 부산 남구의 '어디go'는 민간 전문기업인 코리아센터가 재능 기부로 개발하고, 유지, 보수, 24시간 콜센터 운영까지 지원한다. (코리아센터 제공)

특히 '일단시켜'와 '어디go'는 중개 수수료가 최대 12%가 넘는 민간 배달앱과는 달리 가맹점 중개 수수료, 광고비와 가입비가 필요 없는 이른바 ‘3무(無) 배달앱’이다. 가맹업체는 신용카드와 전자결제대행사에 내는 1.8% 수수료만 부담하면 된다.

또한 독점 광고 노출인 '깃발꽂기' 광고 기능, 최상단 노출 광고 기능 등을 없애 가맹업체들과의 과도한 경쟁을 막았다. 대신 주문한 이용객에게 가장 가까운 업체부터 먼저 검색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소비자들에게 주는 혜택도 크다. 강원상품권과 오륙도페이로 결제 시 10% 할인과 2000원 ~5000원 쿠폰지원 등 다양한 이벤트를 수시로 진행하고 있다.

이런 이유때문에 관련업계는 '일단시켜'와 '어디go'가 국내에 출시된 어떤 배달앱보다 경쟁력을 갖춘 공공배달앱으로 주목하고 있다. 실제로 코로나19로 힘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상생 분위기 조성에 디딤돌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강원도형 배달앱 '일단시켜'는 속초와 정선에서 출시 100일만에 속초 436곳, 정선 142곳의 가맹점을 확보해 목표치의 110%를 달성했다. 코리아센터와 강원도는 이달 28일 운영을 목표로 강릉, 태백, 동해, 삼척에서 꾸준히 가맹점을 모집해 강릉 351곳, 태백 107곳, 동해 96곳, 삼척 59곳을 달성해 3주만에 목표치의 40%를 달성했다.


강원도 전체적으로 1천 200여곳 업체가 가입했으며 가입 회원은 1만 9,000여명을 돌파했다. 연말에는 춘천을 제외한 모든 시군에서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부산 남구의 '어디go'도 3월말 기준으로 가맹점 624곳과 1만 5,200여명의 회원을 확보했다.

코리아센터의 김기록 대표는 "민관협업 모델인 '일단시켜'와 '어디go'는 처음부터 골목상권 사장님과 소비자들을 위해 설계됐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지역 배달앱으로 안착하고 있다"며 "코로나19로 힘든 골목상권 사장님과 소비자 모두 웃을 수 있는 서비스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