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코리아센터 몰테일, 영국 물류센터 운영 1주년 맞아

영국 풀필먼트 포함 해외직구 하반기 건수 상반기 대비 약 65% 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언택트 이커머스 전문기업 코리아센터가 운영하는 해외직구 플랫폼 몰테일의 영국 물류센터가 운영 1주년을 맞았다.

영국 물류센터는 지난해 1월 브렉시트 및 유럽 이슈 등에 선제적 대응을 위해 구축됐으며 운영효율과 비용 절감을 고려해 전문성이 검증된 현지 물류센터와 제휴해 오픈했다.

총면적 1,663m²(약 503평)로 잉글랜드 남부 버크셔주에 위치한 물류센터는 차량으로 히드로공항(Heathrow Airport)까지 20분 이내 이동 가능해 기존 영국 직구를 위해 독일 물류센터를 이용하던 고객의 배송시간과 비용부담을 최소화했다.

언택트 이커머스 전문기업 코리아센터가 운영하는 해외직구 플랫폼 몰테일의 영국 물류센터가 운영 1주년을 맞았다.(코리아센터 제공)

코로나19 여파로 해외직구가 늘고 몰테일의 차별화된 다해줌 서비스 제공으로 영국 물류센터의 성장세도 가팔랐다. 특히 지난해 하반기 물류센터의 풀필먼트 포함 해외직구 건수는 상반기 대비 약 65% 성장하면서 영국 직구 시장을 선도했다.

다해줌은 현지 언어를 몰라도 러쉬, 아마존, 이베이 등 총 70개 쇼핑몰의 제품 구입부터 배송까지 원스톱으로 진행 가능한 서비스다.

몰테일이 지난해 영국의 풀필먼트 포함 해외직구 건수를 분석한 결과 인기가 높았던 제품은 ▲러쉬 바디용품 ▲코스, 랄프로렌, 미스터포터 상점 등의 의류 잡화 ▲컨버스, 뉴발란스 운동화 ▲ 개인 취미상품(식기세트, 인테리어 소품 등) 등 의류 및 패션잡화가 강세를 보였다.

나아가 몰테일은 기존 독일 물류센터와 함께 지난해 오픈한 영국, 스페인 물류센터, 이태리 MD사무소를 기반으로 한 유럽 물류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명품 브랜드 유통에도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또한 올해를 목표로 호주, 프랑스, 북유럽에 몰테일 물류센터 확장을 준비하고 있다.

몰테일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여행객이 급감하면서 판매와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지 명품 쇼핑몰 및 편집샵들이 글로벌 유통망을 확보하고 있는 자사와의 협업에 적극적”이라며, “이를 통해 몰테일의 유럽 현지 센터와 고도화된 물류망의 역할은 더욱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