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뉴트로 감성 통했다! 옛날통닭치킨 다시 찾는 이유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영웅의 마늘치킨명가 '티바두마리치킨'에서 선보인 '티바옛날통닭'은 시장의 흐름과 유행을 읽어내 즉각적으로 반영했다. '1인1닭', '나홀로먹방' 트렌드에 힘입어 1인 가족도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옛날통닭을 선보였다. 

기존의 치킨과 달리 옛날통닭은 재래시장에서 만날 수 있는 친근한 가격으로 '가성비 최우선 시대'의 소비자 취향을 잡았다. 특히, 코로나 극복을 위한 오픈 이벤트로 한 마리의 경우 7,500원, 두 마리는 14,500원으로 할인하는 이벤트를 실시하여 코로나로 어려운 고객들의 니즈를 만족시킨다.

티바옛날통닭은 추억의 1990년대 레트로 컨셉을 확보하여 방문 고객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한다. 입구부터 풍기는 진한 '아버지갬성'에 50~60대층은 반가운 추억을, 30~40대는 호불호를 뛰어넘는 매력을, 10~20대는 인스타에 올리고 싶은 충동을 느끼게 한다. 

상생경영의 원칙을 지키는 티바두마리치킨은 지난 2020년,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을 수상하면서 프랜차이즈 산업에서의 입지를 높이고 있다. 최근 한 달간 신규 가맹점이 10건 이상 이루어지면서, 배달앱 계약부터 교육까지 'one-step'을 통해 사업자의 고민을 덜어주고 있는 상황이다. 프랜차이즈 가맹 문의 및 창업 상담은 홈페이지 참조.

신세계푸드가 지난해 11월 뉴트로 콘셉트로 선보인 에어프라이어 전용 가정간편식 ‘올반 옛날통닭’이 판매량 증가에 힘입어 판매채널 확대에 나섰다. (신세계푸드 제공)

신세계푸드가 지난해 11월 뉴트로 콘셉트로 선보인 에어프라이어 전용 가정간편식 ‘올반 옛날통닭’이 판매량 증가에 힘입어 판매채널 확대에 나섰다.

신세계푸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올반 옛날통닭’의 판매량이 전월 대비 37% 증가했다. 특히 지난해 11~12월 중 3회에 걸쳐 진행된 홈쇼핑 방송에서 매회 완판을 기록하며 홈쇼핑에서만 1만개 이상의 판매고를 올렸다. 또한 1월부터는 일 판매량이 전월 대비 3배 이상 증가하며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 같은 판매량 증가는 코로나19로 인해 불황이 장기화 되면서 추억의 맛으로 마음의 위안을 얻으려는 중장년층 뿐 아니라 옛 것을 최신 트렌드로 재해석한 뉴트로 제품에 대해 호기심을 갖는 밀레니얼 세대의 니즈에 ‘올반 옛날통닭’의 맛과 콘셉트가 잘 맞아 떨어졌기 때문으로 신세계푸드 측은 분석했다.

또한 맘카페 등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올반 옛날통닭’이 온라인으로 손쉽게 주문할 수 있는 데다 에어프라이어로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다는 점, 통닭 2마리를 1만원 대의 가성비 있는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이 알려지며 재구매율이 높아지고 있다는 것도 판매량 증가 원인 중 하나로 꼽았다.

 신세계푸드는 ‘올반 옛날통닭’을 SSG닷컴, 마켓컬리, 쿠팡 등 온라인몰에서의 판매방식을 새벽배송으로 확대했다. 또한 트레이더스와 이마트 등 오프라인 채널에서도 순차적으로 ‘올반 옛날통닭’의 판매에 들어간다. 가격은 2마리 구성에 1만 980원(이마트 트레이더스 기준)이다.

이와 함께 신세계푸드는 상반기 중 ‘고추맛’, ‘마늘간장맛’ 등 다양한 맛의 ‘올반 옛날통닭’ 신제품을 출시해 라인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