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치킨브랜드 SNS 소비자평판 분석 … 교촌·BBQ·굽네치킨 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치킨 프랜차이즈 전문점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평판 2021년 1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교촌치킨, 2위 BBQ, 3위 굽네치킨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대한민국 소비자들이 사랑하는 28개 치킨 전문점 브랜드에 대해서 지난 한 달간 2020년 12월 8일부터 2021년 1월 8일까지의 치킨 전문점 브랜드 빅데이터 17,318,439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치킨 브랜드에 대한 빅데이터 평판분석을 하였다. 지난 2020년 12월 브랜드 빅데이터 13,916,400개와 비교해보면 24.45% 증가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분석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 빅데이터를 수집하여 브랜드에 영향을 끼치는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분석 된다. 치킨 브랜드 평판조사에서는 참여지수와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분석하였다. 

치킨 전문점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평판 2021년 1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교촌치킨, 2위 BBQ, 3위 굽네치킨 순으로 분석되었다.(한국기업평판연구소 제공)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커뮤니티 확산도를 알아낼 수 있다.

2021년 1월 치킨 전문점 브랜드평판 순위는 교촌치킨, BBQ, 굽네치킨, 맘스터치, BHC, 자담치킨, 네네치킨, 멕시카나, 60계치킨, 노랑통닭, 바른치킨, 호식이두마리치킨, 지코바양념치킨, 처갓집양념치킨, 페리카나, 또래오래, 땅땅치킨, 부어치킨, 멕시칸치킨, 또봉이통닭, 깐부치킨, 오븐마루치킨, 순수치킨, 아웃닭, 훌랄라치킨, 디디치킨, 웰덤치킨, 마파치킨 순으로 분석되었다.

1위, 교촌치킨 브랜드는 참여지수 1,399,910 소통지수 757,783 커뮤니티지수 656,93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814,629로 분석되었다. 지난 12월 브랜드평판지수 2,727,726과 비교하면 3.19% 상승했다.

2위, BBQ 브랜드는 참여지수 354,640 소통지수 1,073,904 커뮤니티지수 888,52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317,071로 분석되었다. 지난 12월 브랜드평판지수 1,865,359와 비교하면 24.22% 상승했다.

3위, 굽네치킨 브랜드는 참여지수 944,020 소통지수 372,372 커뮤니티지수 361,996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678,388로 분석되었다. 지난 12월 브랜드평판지수 929,361과 비교하면 80.60%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21년 1월 치킨 전문점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교촌치킨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치킨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2020년 12월 브랜드 빅데이터 13,916,400개와 비교해보면 24.45%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5.81% 상승, 브랜드소통 8.11% 상승, 브랜드확산 102.70% 상승했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하여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 치킨 프랜차이즈 브랜드 평판지수는 2020년 12월 8일부터 2021년 1월 8일까지의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 결과이다.

이번에 조사한 28개 치킨 프랜차이즈 브랜드는 교촌치킨, BBQ, 굽네치킨, 맘스터치, BHC, 자담치킨, 네네치킨, 멕시카나, 60계치킨, 노랑통닭, 바른치킨, 호식이두마리치킨, 지코바양념치킨, 처갓집양념치킨, 페리카나, 또래오래, 땅땅치킨, 부어치킨, 멕시칸치킨, 또봉이통닭, 깐부치킨, 오븐마루치킨, 순수치킨, 아웃닭, 훌랄라치킨, 디디치킨, 웰덤치킨, 마파치킨 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