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한진, 택배사 모범 되나… 업계 최초 심야배송 중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진은 26일 택배기사 과로 방지를 위한 구체적인 대책을 발표했다. /사진=뉴스1

한진이 택배기사 과로 방지를 위한 구체적인 대책을 발표했다.

한진은 26일 ▲심야배송 중단 ▲분류지원인력 1000명 투입 ▲터미널 자동화 투자 확대 ▲택배기사 건강보호 조치 마련 등 택배기사 과로 방지 대책을 전했다.

먼저 한진은 오는 11월1일부터 심야배송을 중단하고 이에 따른 당일 미배송한 물량은 다음날 배송하도록 하기로 결정했다.

화요일 혹은 수요일에 집중되는 물량은 주중 다른 날로 분산해 특정일에 근로강도가 편중되지 않으면서 수입은 기존 대비 감소되지 않는 방향으로 개선하기로 했다.

특히 설날, 추석 등 물량이 급증하는 시기에는 이에 맞게 필요 차량 증차 및 인원을 증원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한진은 분류지원인력을 오는 11월부터 단계적으로 투입한다.

투입인원은 약 1000명 규모로 추산되며 이에 따른 비용은 회사가 부담한다.

한진은 택배기사의 분류작업 부담을 경감해 배송에 전념하도록 지원체계를 갖춰나간다고 전했다.

또 분류시간 단축을 위해 오는 2021년 적용 가능한 터미널을 대상으로 500억원을 투자해 자동 분류기를 추가 도입한다.

이를 통해 아침 분류시간을 1시간 이상 단축해 택배기사의 분류작업 강도를 완화한다. 한진은 현재도 3000억원을 투자해 대전 메가 허브 터미널을 구축하는 등 오는 2023년까지 택배부문에 4000억원 이상을 투자해 효율적인 네트워크 운영 및 집배송 체계를 강화할 계획이다.

한진은 전국 모든 대리점에 택배기사의 가입 현황을 즉시 조사하고 대리점과의 협의를 통해 내년 상반기까지 모든 택배기사가 산재보험을 100% 가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택배기사가 취약한 심혈관계 검사를 포함한 건강검진을 회사 부담으로 매년 실시한다.

한진은 택배기사 사망에 대해 지난 20일 사과문을 발표한데 이어 유족들과 빠른시일 내에 적절한 보상절차를 조속히 이뤄지도록 할 예정이다.

한진 관계자는 "택배기사 사망 등의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현장과 소통을 더욱 강화해 건강하고 안전한 일터를 만드는데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또 "이번 대책은 현장을 빠르게 파악한 뒤 내놓은 것"이라면서 "택배기사들이 속한 대리점과는 협의해 나갈 예정"이라고 언급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