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탐앤탐스, ‘일상의 예술화’ 신진 작가 개인전 동시 개최

제41기 갤러리탐 전시회, 수도권 주요 7개 탐앤탐스 매장과 온라인에서 동시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따뜻한 커피가 생각나는 가을을 맞이하여 커피 전문점 탐앤탐스가 제41기 갤러리탐(Gallary耽) 전시회를 수도권 주요 7개 매장과 온라인에서 동시 개최하여 코로나 장기화로 지친 고객들에게 위로와 휴식의 기회를 제공한다.

갤러리탐은 탐앤탐스가 지난 2013년부터 국내 신진∙청년 예술가를 발굴∙지원하여 문화∙예술계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정기적으로 진행해오고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지난 2013년부터 8년간 열두번의 공개 모집으로 40회의 전시를 통해 총 294명의 능력 있는 신진 예술가를 발굴하여 지원해 왔다.

탐앤탐스 블랙 파드점에 진행 중인 갤러리탐 41기 박수경 작가의 <천사의 정원> 전시회

탐앤탐스 주요 매장을 단독 전시 공간으로 제공하여 신진 작가들에게는 충분한 시간 동안 작품을 선보일 수 있는 무대와 기회를 제공한다. 탐앤탐스를 찾는 고객에게는 커피를 마시고 휴식을 취하면서 예술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여 성공적인 상생의 모델로 손꼽히고 있다.

이번 전시는 내년 1월 4일까지 서울, 남양주 등 수도권 7개 지역 탐앤탐스 매장에서 총 7명의 작가 별 개인전이 동시 개최된다. ▲블랙 청담점에서는 최주림 작가의 ‘자동차에 반하다’ ▲역삼2호점에서는 윤지희 작가의 ‘나는 쉬기 위해 집을 만든다’ ▲탐스커버리 건대점에서는 정명겸 작가의 ‘잊고 있던 행복’ ▲블랙 파드점에서는 박수경 작가의 ‘천사의 정원 ▲블랙 더 스토리지에서는 이동원 작가의 ‘breathing 숨’ 전시가 진행된다

제41기 갤러리탐 전시가 개최 중인 탐앤탐스 7개 매장과 작품 정보

특히 블랙 압구정점에서는 유영경 작가의 ‘Forest of Mind’가 앵콜 전시된다. 겹겹이 싸인 한지의 결과 수묵의 번짐과 함께 밝아진 색감과 새로운 패턴으로 숲의 내면을 따뜻하게 표현한 신작들을 선보여 코로나 장기화로 몸과 마음이 지친 고객들에게 휴식과 위로의 메시지를 전할 것으로 기대된다.

탐앤탐스는 매장을 직접 찾기 어려운 고객들을 위하여 갤러리탐 네이버 아트윈도 기획전과 온라인 3D 전시회도 동시 진행한다. 갤러리탐 아트윈도는 예술가와 소비자를 연결하는 온라인 예술품 판매 플랫폼으로 PC와 모바일에서 갤리러탐 작가들의 관람하고 부담 없는 가격대에 구매할 수 있다.

오는 11월부터는 또한 온라인 3D 전시관 '온화랑'을 통해서도 제41기 갤러리탐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기획된 이번 온라인 3D전시관은 실제 전시 공간을 3D 스캔 촬영하여 온라인에서도 마치 실제 전시관에 방문한 것처럼 실감나게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카페 창업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탐앤탐스 관계자는 “이번 전시가 코로나 장기화 속에 지친 고객들께 조금이나마 위로와 재충전의 시간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탐앤탐스는 고객들에게 커피를 마시며 예술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문화 공간을 제공하여 만남과 휴식이 이뤄지는 카페 본연의 취지를 살려 나가겠다”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