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골목식당' 표절 덮죽덮죽, 결국 사업 철수… "원조 사장님께 죄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덮죽덮죽이 프랜차이즈 사업을 철수한다. 덮죽덮죽 기존 메뉴(왼쪽)과 사과문.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포항 덮죽집의 메뉴를 도용한 덮죽 프랜차이즈 '덮죽덮죽'이 프랜차이즈 사업을 철수한다.

이상준 덮죽덮죽 대표는 12일 입장문을 내고 "저의 모든 잘못을 인정하며 덮죽덮죽 브랜드는 금일부로 모든 프랜차이즈 사업을 철수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본사의 프랜차이즈 진행 과정에서 '메뉴명 표절' 및 '방송 관련성 오인할 수 있는 문구'를 표기했다"며 "수개월의 연구와 노력을 통해 덮죽을 개발한 포항 덮죽집 사장님께 너무 큰 상처를 드렸다.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직접 사장님을 찾아뵙고 사과를 드리는 게 맞다고 생각해서 전날 저녁 포항으로 찾아 뵀지만 대면을 하는 게 힘들다고 하셔 만나뵐 수 없었고 송구스럽게도 본 사과문으로 게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 대표는 "마땅히 지켜야 할 상도의를 지키지 않고 사장님께 상처를 드린 점 깊이 반성하며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며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번 메뉴 표절 사태는 지난 5일 덮죽덮죽이 일부 매체를 통해 프랜차이즈 론칭 기사를 보도하면서 시작됐다. 덮죽덮죽은 "신개념 메뉴인 덮죽을 국내 최초로 프랜차이즈 브랜드로 론칭했다"며 "지난 여름 백종원의 골목식당 포항 꿈틀로편에서 선보인 덮죽을 외식업 전문 연구진이 참여한 자체 메뉴로 개발했다"고 자사 브랜드를 소개했다.

하지만 ▲덮죽이란 메뉴 자체가 '골목식당'에 출연한 포항 덮죽집 사장이 개발한 메뉴라는 점 ▲덮죽덮죽이 포항 덮죽집 사장의 메뉴와 동일한 메뉴 이름을 사용했다는 점 ▲메뉴 이름 앞에 '골목 저격'이란 문구를 넣어 '골목식당'을 연상케 했다는 점 등으로 인해 표절 논란을 빚었다.

이에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덮죽덮죽에 대한 불매 움직임이 일었다. 덮죽덮죽뿐 아니라 이 대표가 운영 중인 다른른 사업체인 '족발의달인'과 그 본사인 올카인드코포레이션까지 불매 대상에 포함됐다. 

논란이 확산되자 덮죽덮죽은 전날 메뉴 이름을 수정하고 배달 영업을 잠정 중단했다. 하지만 이후에도 논란이 가라앉지 않자 결국 프랜차이즈 사업 종료를 선언한 것으로 풀이된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