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마켓컬리 남양주 냉동센터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마켓컬리 냉동센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사업장 일부 구역이 폐쇄됐다. /사진=뉴스1

마켓컬리 냉동센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사업장 일부 구역이 폐쇄됐다.

8일 마켓컬리 운영사 컬리에 따르면 지난 6일 경기도 남양주 화도 냉동센터에서 근무한 직원이 이튿날인 7일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컬리는 냉동센터 내 확진자 근무 구역을 폐쇄하고 전문 방역을 진행 중이다.

해당 직원은 지난 6일 저녁 7시부터 7일 오전 1시까지 냉동센터에서 근무한 것으로 확인됐다. 단 상품 피킹이나 포장 등 직접 상품을 다루는 업무가 아닌 자재 공급 업무를 진행했다. 

냉동센터 CCTV 확인 결과 확진자를 비롯한 전 근무자는 방역 지침에 따라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에서 근무한 것으로 확인됐다. 확진자는 근무 중 식사를 별도로 하지 않았고 5분 이상 접촉한 사람도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컬리 관계자는 "확진자와 접촉했을 가능성이 높은 직원 등에 대해 전수조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추후 관련한 모든 직원들에 대해 코로나19 검사 및 자가격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까지 컬리는 보건당국의 방역지침에 따라 전신소독기 및 QR코드 도입, 마스크·장갑 의무 착용, 주기적인 전면 방역 작업 등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전파 경로를 알 수 없는 확진자가 늘어나는 상황으로 인해 직원들이 여러 경로로 코로나19 위험에 노출되고 있다. 확진자 발생으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