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아이스 커피부터 탁상 선풍기까지 … 한여름 슬기로운 직장생활 필수템

기사공유
때이른 폭염에 더위를 날려주는 아이템들이 직장인을 중심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30도를 웃도는 무더위가 예년보다 일찍 찾아온 가운데, 더위와 짧은 장맛비가 번갈아 찾아오며 사무실 불쾌지수를 증가시키고 있다. 

특히 남부지방에 머물고 있는 장마전선이 북쪽으로 올라온 이후 찾아올 진짜 무더위를 앞두고 출근길 직장인들의 걱정도 함께 커질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 확산을 대비해 마스크까지 끼고 나면 끈적한 공기와 졸음은 에어컨 바람에도 쉽사리 날아가지 않기 때문이다. 

졸음과 더위를 쫓는데 도움을 주는 제품들이 올 여름 슬기로운 직장 생활을 위한 사무실 필수템으로 주목 받고 있는 배경이다.

코카-콜라사의 ‘조지아 크래프트’는 470ml와 800ml 대용량으로 출시돼 하루 평균 약 2잔의 커피를 마시는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조지아 크래프트’는 핫브루와 콜드브루를 결합한 듀얼브루(Duel brew) 제품으로, 뜨겁게 내린 핫브루의 풍부한 첫 맛과 시원한 콜드브루의 깔끔한 끝 맛을 한번에 느낄 수 있다. 블랙과 카페라떼 2종으로 선보여 골라 마실 수 있고, 출근길부터 점심식사 직후, 회의할 때 등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깊은 커피의 풍미를 즐길 수 있어 더욱 각광받고 있다.

코라-콜라사 관계자는 “’조지아 크래프트’는 기본 사이즈가 470ml로 대용량인데다 풍부한 커피 맛을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인기를 끄는 것으로 보인다”라며, “대용량 페트 커피의 인기에 힘입어 올해 800ml 용량을 새롭게 선보였으며 앞으로도 다양한 소비자 니즈를 반영해 맛은 물론 다양한 선택권을 줄 수 있는 제품들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SK네트웍스 산하 에이프릴스톤은 기존 탁상용 선풍기의 ‘세이브더 칠드런 에디션’을 출시했다. 신규 에디션 ‘에이프릴스톤 착한 선풍기’는 충전 어답터가 내장돼 스마트폰 무선 충전이 가능하며, 선풍기 부분 탈착이 가능해 활용도가 높은 제품으로 무더위도 쫓고 기부에도 참여할 수 있어 특히 직장인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구매 시 세이브더칠드런 창립 101주년 기념 스티커와 휴대폰 스트랩을 함께 증정하며, 구매 대당 1000원을 국내 저소득 조손가정 아동들의 IT 기기 구매 및 교육지원 용도로 기부할 수 있다.

무더위에 가장 신경 쓰이는 냄새와 불쾌감을 줄여주는 기능성 의류도 직장인들이라면 눈여겨봐야 할 필수템이다. 이랜드월드 스파오의 ‘쿨진’은 직장인들이 시원하게 입는 비즈니스룩인 ‘쿨비즈(Cool-biz)’로 활용 가능하다. 국내 SPA 브랜드 최초, 은 성분을 특수 필름 처리한 데오도란트 테이프를 소취 가공해 균 번식을 줄이고 땀 냄새의 원인을 차단했다. 

라이크라 스판덱스를 활용한 ‘쿨테크’ 소재로 활동이 편하고, 땀을 흡수해 외부로 발산시키는 흡습속건 가공 덕분에 기존 청바지보다 30% 이상 빨리 땀을 건조시켜줘 사무실에서 시원하고 쾌적하게 일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