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소시지에서 장출혈성 대장균이"… 식약처, 위생관리 미흡 제조업체 111곳 적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작업장 위생관리가 미흡한 식육·아이스크림 제조업체 등 '축산물 위생관리법' 위반 업체 111곳이 적발됐다/사진=식약처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가 작업장 위생관리가 미흡한 식육·아이스크림 제조업체 등 '축산물 위생관리법' 위반 업체 111곳을 적발했다고 24일 밝혔다.

식약처는 본격적인 여름철에 앞서 부패·변질 우려가 큰 식육, 아이스크림, 소시지 등 축산물을 제조·판매하는 업체 5232곳을 점검했다.

주요 위반내용은 ▲작업장 위생관리 미흡 등 영업자 준수사항 위반(38곳) ▲건강진단 미실시(12곳) ▲자체위생관리기준 위반(9곳) ▲표시사항 위반(8곳) ▲자가품질검사 미실시(6곳) 등이다. 적발 업체는 관할 지자체가 행정처분 등의 조치를 취하고, 6개월 이내 다시 점검해 개선 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

수거검사 부적합 세부내역/자료=식약처
위생 점검과 함께 실시한 수거·검사에서 식육추출가공품 등 3개 제품이 미생물 기준 위반으로 부적합 판정돼, 해당 제품은 폐기조치했다. 해당 제품은 육서방F&B의 '육서방 한우곰탕'과 '육서방 왕갈비탕', 이싼푸드의 소시지 '맘' 제품으로 육서방 제품에선 대장균 기준이 초가됐고 이싼푸드의 소시지에선 장출혈성 대장균이 검출됐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축산물로 인한 식중독 사고 예방을 위해 식육가공품 제조업체 등의 안전관리를 강화해 안전한 축산물이 공급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