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뉴욕야시장, 소울푸드 컨셉으로 독특한 맛 주목

기사공유
프랜차이즈 가맹점 창업은 개인창업과 달리 가맹본부의 상권입지분석, 예상매출액산정, 사업성 분석 등의 지원을 받으며, 브랜드와 인테리어, 기기 및 비품,상품 등의 아이템, 판촉과 관련된 물품 등이 가맹본부에 의해 사전 기획되어있기 때문에 창업자 입장에서는 모든 것을 가맹본부에 맡기면 된다고 생각하기 쉽다.

그러나 가맹본부만 100% 믿어서는 안된다. 투자 대비 이익률을 계산하거나 점포 권리금의 적정 여부 등 안정적인 점포운영 여부를 판단하기 위해서 반드시 사전에 창업자 스스로 창업 절차를 검토하고 자신에 맞게 구체적인 사업계획을 수립하는 적극적인 자세가 필요하다.

주점창업 대표적인 브랜드인 '뉴욕야시장'는 18년 주점운영 경험이 풍부한 리치푸드(대표 여영주)가 이끄는 브랜드로 뉴욕의 길거리에서 누구나 쉽게 즐기는 가벼운 음식이라는 “뉴욕에서 온 소울푸드” 컨셉으로 현재 소비자에게 좋은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실제 매장 분위기와 비슷하게 연출하여 상담 부스를 만들고, 뉴욕야시장만의 독특한 이벤트인 뉴욕여신상(뉴욕언니) 캐릭터를 등장시켜 현장 분이기를 높이고 있다.

또 뉴욕야시장은 높은 가성비로도 이미 소비자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육질 좋은 소고기에 버터를 곁들여 먹는 핑거스테이크는 뉴욕야시장의 시그니처 메뉴이다. 이외에도 소비자가 다양한 스테이크를 저렴하게 즐길 수 있도록 메뉴가 경쟁력으로 작용되고 있다.

뉴욕야시장 프랜차이즈 가맹 및 창업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참조.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