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직접 만지고 써보고"… 이제는 매장도 '언박싱' 시대

기사공유
브레빌 UX관 내 '브레빌랩/사진=브레빌
체험형 매장이 대세다. 

이는 코로나 19의 여파로 언택트 소비가 증가하고 있지만, 체험형 매장을 소비자와의 접점으로 활용해 구매 만족도를 높이고자 하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소비자 역시 과거에는 제품 정보만을 보고 의사 결정을 했다면 이제는 직접 실물을 보고, 사용해본 다음 결정하는 구매 패턴이 늘고 있다. 

구매 형태 변화에 가장 민감하게 반응한 곳은 가전 업계. 가전은 대표적인 고관여 제품군으로 대체로 가격대가 높고 한 번 구입하면 오래 사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특히 가전은 목적성 소비가 높아 직접 체험해 본 뒤 구매를 결정하는 경향이 짙다는 설명이다. 

실제 국내 대표 가전 양판점인 롯데하이마트와 전자랜드 모두 오프라인 매출비중이 8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가전 이외에도 다양한 프리미엄 브랜드 역시 특별한 체험 공간을 선보이며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고군분투 중이다. 



브레빌 UX관, 프리미엄 키친 문화 공간 제안




국내에서는 홈카페 가전의 대명사로 유명한 호주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브레빌(Breville)이 올해 초 브레빌만의 감성과 철학을 담은 프리미엄 키친 문화공간 ‘브레빌 UX관’을 오픈했다.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 HLI본사에 위치한 브레빌 UX관은 ‘음식을 조리하는 모든 순간들이 완벽해 질 수 있도록 소비자에게 영감을 주는 것’을 추구하는 브레빌의 비전을 담아, 홈카페 및 홈다이닝 등을 주제로 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브레빌 UX관은 총 3관으로 구성되어 각각 브레빌랩, 시드니키친, 알라카르테 강남으로 구성됐다. 브레빌랩에는 80년 전통을 지닌 브레빌의 다양한 제품들이 전시됐다. 반자동 커피머신을 비롯해 주서기, 시트러스 프레스, 티메이커, 오븐, 그릴 등 다양한 소형 주방 가전이 전시되어 직접 만져보고 살펴볼 수 있으며 관련해 1:1 제품 상담도 가능하다.

체험존인 ‘시드니키친’에서는 VIP 고객과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아카데미 및 클래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브레빌을 대표하는 아이코닉한 스테인리스 스틸과 우드 소재로 꾸민 모던한 인테리어가 돋보이며, 전문 셰프와 바리스타들이 브레빌 제품을 활용한 홈카페 스타일링, ABC 건강주스 만들기, 음료별 디저트 페어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브레빌UX관인 ‘알라카르테 강남’ 카페에서는 브레빌 소속 바리스타가 제공하는 커피와 각종 디저트를 즐길 수 있다.



한샘 디자인파크, 다양한 리빙 공간을 보여주다




국내 가구 업체인 한샘은 최근 경기 용인시에 리모델링·욕실·생활용품·가구 등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한샘 디자인파크 기흥점'을 개점했다. 

집 전체 공간을 하나의 콘셉트로 꾸민 3가지의 모델하우스에 리하우스 패키지와 한샘 가구를 전시해 고객들이 실제 공간을 체험하며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또 VR 체험존에는 기흥점 인근 상권에 위치한 신길동 도현마을 아이파크, 상현동 만현마을 엘지자이 등 5가지 아파트 평면에 한샘 스타일패키지 대표 6종을 3D로 구현했다. 

마루·도어·창호·조명·수전 등 샘플 제품을 살펴볼 수 있는 건자재 샘플존, 매트리스에 직접 누워 보고 구매를 결정할 수 있는 매트리스 체험관도 마련되어 인테리어를 고민하는 고객들이 직접 체험하며 살펴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시몬스침대는 플래그십 스토어 ‘시몬스 갤러리’를 통해 지역별로 차별화된 공간 커뮤니케이션을 시도해왔다.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최근에는 용인시 기흥구에 라이프스타일 쇼룸인 ‘시몬스 갤러리 기흥점’ 체험 공간을 추가 오픈했다. 

시몬스 갤러리 기흥점은 지하 1층과 지하 2층, 2개의 층으로 구성되어 있다. 지하 1층에는 실제 한국 시몬스의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팩토리움’의 수면연구 R&D센터에서 매트리스 내구성 테스트에 사용되는 롤링시험기를 설치했다. 시몬스 침대 고유의 포켓스프링 기술력이 적용된 다양한 경도의 매트리스를 체험해볼 수 있는 ‘매트리스 랩(Mattress Lab)’을 구성했다. 

또한 시몬스 브랜드의 150년 히스토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헤리티지 앨리’(Heritage Alley) 공간과 함께, 매트리스 내장재를 눈으로 확인하고 직접 만져볼 수 있도록 뷰티레스트 블랙의 최상위 모델인 '켈리'(Kelly)의 해체 매트리스를 선보이며 브랜드 체험형 공간으로 구성됐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