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공정위, 현재까지 170개 가맹본부 착한프랜차이즈 확인

기사공유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조성욱, 이하 공정위)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지난 4월 6일부터 시작한 ‘가맹점주 지원 착한프랜차이즈 정책 자금 지원 대책’이 정상 추진되고 있고, 상생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5월 말 현재까지 한국공정거래조정원(원장 신동권, 이하 조정원)에 총 215건이 신청되어 이 중 170개 가맹본부에 착한프랜차이즈 정책 자금 지원 대상 확인서가 발급되었다.

확인서를 발급받은 170개 가맹본부는 23,600개 가맹점주(전체 가맹점의 9.5%)에게 약 134억 원의 지원을 제공한 것으로 파악되었다.

공정위 및 조정원은 본부․점주가 코로나19 위기를 성공적으로 극복하고 코로나19 이후에도 상생 분위기가 지속될 수 있도록 착한프랜 차이즈 운동 확산을 위한 지원 대책을 밝혔다.

공정위 관계자는 "착한프랜차이즈 확인을 받은 가맹본부는 공정위가 제공하는 ‘코로나19 극복 점주지원 착한프랜차이즈’ 확인 마크를 사용할 수 있다"라며 "전체 착한 프랜차이즈 운동 참여 현황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홍보 게시판을 만들고, 착한프랜차이즈 슬로건을 제작‧배포하여 착한프랜차이즈 운동 분위기를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