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세븐일레븐, 가성비 높인 탄산수 ‘아우어스파클링’ … “가성비 甲 탄산수가 나타났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탄산수를 가격 부담없이 생수처럼 저렴하게 즐길 수 있다.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일상생활에서 탄산수를 물처럼 즐기는 소비자들이 늘어남에 따라 가성비를 앞세운 착한 가격대 탄산수 ‘아우어스파클링’을 새롭게 선보였다.

세븐일레븐 ‘아우어스파클링’은 ‘우리들의 탄산수’라는 뜻을 가진 상품으로 강한 탄산에 레몬향을 더해 상큼하고 시원하게 즐길 수 있는 상품이다.

‘아우어스파클링’의 판매가격은 1천원으로 일반 생수(500ml 기준 950원)와 가격이 비슷하며 기존 탄산수 상품들보다는 40% 가량 저렴하다. 세븐일레븐은 ‘아우어스파클링’이 기존 탄산수와 비교해 품질과 가격 면에서 경쟁력 있는 만큼 탄산수 대중화를 이끌고, 편의점 생수 시장에서 탄산수가 차지하는 영향력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보고 있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올해(~5/26) 탄산수 매출은 전년 대비 8.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전체 생수 매출에서 탄산수가 차지하는 비중도 지난 2017년 15.1%에서 올해는 18.0%까지 증가하며 탄산수 수요가 해마다 높아지고 있다.

최근 건강 및 다이어트 등을 목적으로 탄산음료 대신 탄산수로 대체하는 소비자들도 늘어나고 있을 뿐만 아니라, 탄산수를 활용해 홈술, 홈메이드 음료를 즐기는 사람들이 많아진 점이 주요 인기 요인으로 분석된다.

지영근 세븐일레븐 음료주류팀 담당MD(상품기획자)는 “건강에 좋고 활용도도 높아 탄산수 시장이 매년 성장하고 있는 추세”라며 “이번 상품은 무엇보다 높은 가성비를 자랑하는 만큼 젊은 소비자들을 중심으로 인기를 얻을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