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소상공인 성공 모델 '백년가게' 광주·전남 5곳 추가 선정

기사공유
광주전남중소벤처기업청이 입주해 있는 나라키움 광주통합청사/사진=머니S DB.
광주·전남중소벤처기업청은 지난해 12월 백년가게 선정을 위한 5차 선정위원회를 개최한 결과, 광주·전남지역 5개업체를 '백년가게’로 추가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추가로 선정된 백년가게는 ▲광주 광산구 송극(떡갈비) ▲전남 여수 대성식당(삼치회,갈치조림,서대회무침)등 음식점 2곳과 ▲광주 동구 아씨주단(한복) ▲광주 서구 샤론꽃농원(생화) ▲전남 순천 통닭정육점(식육)등 도소매업 3곳 등 5곳이다.

이번에 5곳이 추가로 선정되면서 광주·전남지역 백년가게는 광주10곳, 전남 21곳 등 31곳으로 늘었다.

백년가게는 중소벤처기업부가 2018년 6월부터 업력이 30년 이상 된 가게(소기업·소상공인) 중에서 경영자의 혁신 의지, 제품·서비스의 차별화 등을 전문가가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정한다.

이번에 선정된 업체에 대해서는 백년가게 확인서 및 인증현판을 제공하고, 민간O2O플랫폼·한국관광공사 웹페이지 등록, 방송 송출 등을  통한 홍보와 컨설팅·교육·정책자금 우대·네트워크 등 다양한 정책  지원이 이루어진다.

아울러 온·오프라인 시장에 대한 진출 지원 등 인센티브를 지속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는 2020년도에는 ’국민들과 함께하는 백년가게‘를 만들기 위해 현장의 목소리를 지속적으로 수렴하고, 백년가게 선정시 국민 추천제(세부계획 수립중)를 도입할 예정이다.

또한 백년가게 온라인 지도를 만들고, 백년가게 방문·홍보 이벤트를 확대해 많은 국민들이 찾을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백년가게 육성사업에 참여하고자 하는 업체는 오는 3월부터 전국의 소상공인지원센터(62개)에 수시로 신청 또는 추천이 가능하며, 서류 평가, 현장평가, 지방 중기청별 선정위원회 평가를 통해 최종 선정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홈페이지 또는 백년가게 육성사업 홈페이지를 통해 관련 정보를 찾아볼 수 있다.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