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편의점서 자궁경부암 바이러스 진단을?… 검진키트 판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GS
25는 패드형 자궁경부암 원인 바이러스 자가 진단 키트인 '가인패드'를 독점 판매한다고 23일 밝혔다.

가인패드는 생리대와 유사한 형태로 간편하게 검체를 채취해 자궁경부암 발병 가능성을 진단할 수 있는 자가 검진 키트다. 기존에는 병원과 약국에서만 판매돼 왔다.

생리대형 패드를 4시간 동안 착용한 후 패드에 붙어있는 필터를 분리해 동봉된 보존 용기 박스에 넣고 발송하면 검사전문 의료기관을 거쳐 3일 이내에 결과가 통보된다.

가인패드를 통한 검진 결과의 신뢰도는 산부인과에서 내진을 통해 검체를 채취하는 방식의 결과와 98% 이상 일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GS25는 이번 가인패드 판매로 의료 사각 지대에 거주하는 도서·산간 지역 여성들이나 산부인과 진료에 대한 부담을 느끼는 20~30대 여성들에게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병훈 GS리테일 생활서비스부문장은 "GS25가 금융과 택배, 모빌리티에 이어 전문 의약 플랫폼으로서의 기능까지 제공하는 시대가 왔다"며 "24시간 365일 전국 어느 곳에서도 편리하게 자궁경부암 원인 바이러스 진단을 함으로 암 조기 예방을 통해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하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