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삿포로맥주 ‘겨울이야기’, 겨울 시그니처 맥주로 거듭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매년 겨울마다 선보이고 있는 삿포로맥주의 ‘겨울이야기’가 올 겨울에도 완판을 이어갔다.

1988년 일본에서 겨울한정으로 처음 선보인 삿포로맥주의 ‘겨울이야기’는 2015년부터 매년 한국에서도 만날 수 있다. 특히, 겨울이야기의 등장은 국내 맥주업계에 ‘겨울 리미티드 에디션’ 이라는 새로운 영역을 만들어 내고 완판을 이어가고 있는 의미 있는 제품이다.

2018년에는 탄생 30주년을 기념하는 스페셜 에디션으로서의 스펙과 유니크한 패키지 디자인을 적용하여 출시되었고, 눈의 도시 삿포로에서 탄생한 최초의 맥주 브랜드인 삿포로맥주에서 출시한 만큼, ‘눈’, ‘겨울’, ‘깨끗함’을 대표 이미지를 연상케 하여 겨울에 어울리는 아이템으로 손꼽힌다.
/ 삿포로맥주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국내에서도 ‘겨울이야기’는 소비자들이 바라보는 삿포로맥주의 이미지에 강력하게 부응하며, 국내에서 다양하게 선보인 겨울 에디션 아이템 중 대표 시그니처 맥주로 거듭나게 되었다.

삿포로맥주 마케팅 담당자는 “삿포로 겨울이야기는 삿포로맥주만의 노하우가 담긴 공법으로 부드러운 감칠맛과 보리의 은은한 단맛, 심혈을 기울여 로스팅한 향기로운 비엔나 몰츠를 사용해 부드러우면서도 고급스러운 매력적인 맛이 특징이다. 특히, 겨울을 위해 탄생한 제품이기 때문에 기존 맥주의 알코올 도수보다 높은 6%로 만들어져 몸을 따뜻하게 해준다.

삿포로 겨울이야기가 소비자에게 겨울맥주로서 정착한 것 외에도 겨울의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캠핑 등 아웃도어 활동을 즐기는 인구의 지속적인 증가 추세와 맞물려 매년 판매량 증대에도 불구하고 완판을 이어갈 수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라고 완판 행진에 대해 분석했다.

또한 “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이번 겨울에는 고객과 만나는 유통망의 접점에서 호텔프로모션, 콜라보레이션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했으며, 각종 SNS를 통해 긍정적인 반응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