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롯데, 22~25일 베트남서 '청년기업·스타트업' 유통축제 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 유통사업부문이 22일부터 25일까지 롯데마트 베트남 고밥점에서 여는 ‘글로벌 청년&스타트업 창업대전’에 유통업계의 관심이 쏠린다.   

지난 2015년부터 진행한 ‘글로벌 청년&스타트업 창업대전’은 국내 기업들에게 다양한 유통채널 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창구 역할을 해왔다.

매년 총 300개 창업기업들이 참여해 롯데 유통사업부문 소속 롯데백화점, 마트, 슈퍼, 하이마트, 롭스, e커머스, 세븐일레븐, 홈쇼핑, 자산개발 등 9개 사 150명의 국내외 MD(상품기획자)들로부터 참여기업들의 경쟁력과 시장성, 마케팅 역량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 받았다. 

또한 창업 벤쳐스쿨과 창업가 대전을 통해 롯데 유통사업부문의 유통 노하우를 전수 받고 시장에서의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번 해외 판촉전도 ‘글로벌 청년&스타트업 창업대전’의 일환이다. 총 70개 청년 창업 기업이 참여해 2월(22~25일)에는 롯데마트의 베트남 고밥점과 3월(22~25)에는 인도네시아 간다리아시티점에서 열린다.
 
해외 판촉전에 선보이게 되는 품목은 천연치약, 키보드, LED램프, 숙취 해소제, 완구까지 다양한 카테고리다.


베트남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해외 판촉전 진행 하루 전에는 베트남 내의 유통 MD가 참여하는 수출 상담회도 진행한다. 이를 통해 청년 창업가들에게 수출의 기회를 열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실제로 지난해 ‘글로벌 청년&스타트업 창업대전’을 통해 해외 판촉전까지 참여했던 ‘JS아이디어’의 '아쿠아슈즈' 상품이 현지에서 뜨거운 반응을 일으키기도 했다.

이원준 롯데 유통사업부문 부회장은 “다양한 소통 창구를 통해 청년 창업가들의 애로사항에 귀 기울여 듣고 있다”며, “’글로벌 청년&스타트업 창업대전’을 통해 청년 창업가들이 치열한 시장경제에서 자생력을 갖을 수 있도록 롯데 유통사업부문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