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KT&G 궐련형 전자담배 ‘릴’, 전국 주요 대도시로 판매망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래프=KT&G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KT&G가 차세대 궐련형 전자담배 ‘릴’과 전용담배 ‘핏’의 판매 지역을 기존 서울에서 전국 6대 광역시, 경기도 6개 도시(성남·고양·수원·안양·용인·과천), 세종특별시로 확대한다고 13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첫선을 보인 ‘릴’과 ‘핏’은 그동안 서울 편의점 7700개소에서만 판매됐다.

KT&G는 오는 14일부터 전국 주요 도시에 설치된 ‘릴 스테이션’ 21개소에서 7일 동안 사전판매를 진행하고 21일부터는 지정된 판매처 3900여곳에서 정식 출시할 계획이다.

지역별로 인천·경기도는 GS25, 대전·세종은 세븐일레븐, 대구는 세븐일레븐·이마트24, 부산·울산은 CU, 광주는 CU·미니스톱에서 각각 판매된다.

KT&G ‘릴’은 연속 사용이 가능한 일체형 구조, 우수한 그립감, 90g의 가벼운 무게 등의 장점을 바탕으로 출시 전 사전예약 물량 1만대가 이틀 만에 완판될 정도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정식 출시 후에도 지속적으로 판매량을 늘려나가며 출시 100여일 만에 누적판매량 20만대를 돌파했다.

임왕섭 KT&G 제품혁신실장은 “최근 자체 조사 결과 서울 이외 지역에서 ‘릴’을 구매하고 싶은 소비자가 약 14만여명이 넘을 정도로 인기가 높아 판매지역 확대를 결정했다”며 “앞으로 공급량 확대와 판매처를 확보를 통해 빠른 시간 안에 전국 모든 지역에서 구입이 가능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허주열 sense83@mt.co.kr  |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