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짬뽕·짜장라면, '나트륨 과다'… 일부 1일 권장량 육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아이템의 모든 것

짬뽕라면에 1일 권장 섭취량의 최대 97%에 해당하는 나트륨이 들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녹색소비자연대는 18일 중화풍 짬뽕·짜장라면 제품 16개의 가격·품질 비교 정보를 공개했다.

짬뽕라면 제품 8개의 평균 나트륨 함량은 1개당 1681.51㎎으로 1일 권장 섭취량인 2000㎎(성인 기준)의 84.1%에 이르렀다. 세부적으로 프리미엄 짬뽕라면의 평균 나트륨 함량은 1757.01㎎, 일반 짬뽕라면의 평균 나트륨 함량은 1606.01㎎이었다.

프리미엄 짬뽕라면에서는 삼양식품 '갓짬뽕'의 나트륨 함량이 1939.02㎎, 1일 권장 섭취량의 97%로 가장 높았다. 오뚜기 '진짬뽕'은 1568.10㎎, 78.4%로 가장 낮았다. 일반 짬뽕라면에서는 팔도 '일품해물라면'이 1775.16㎎, 88.8%로 가장 높았고 오뚜기 '북경짬뽕'이 1426.68㎎, 71.3%로 가장 낮았다.

짜장라면 제품 8개의 평균 나트륨 함량은 1개당 1126.03㎎으로 1일 권장 섭취량의 56.3%에 이르렀다. 세부적으로 프리미엄 짜장라면의 평균 나트륨 함량은 1193.95㎎, 일반 짜장라면의 나트륨 함량은 1058.10㎎이었다.

프리미엄 짜장라면에서는 팔도 '팔도짜장면이'의 나트륨 함량이 1386.19㎎, 1일 권장 섭취량의 69.3%로 가장 높았다. 오뚜기 '진짜장'은 1114.11㎎, 55.7%로 가장 낮았다. 일반 짜장라면에서는 팔도 '일품짜장면'이 1244.96㎎, 62.2%로 가장 높았고 농심 '짜파게티'가 871.89㎎, 43.6%로 가장 낮았다.

허혜연 녹색소비자연대 국장은 "조리할 때 스프를 적게 넣고 면을 한번 데친 후 다시 끓이거나 라면 국물을 적게 먹는 등 나트륨을 과다 섭취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며 "생산 업체도 나트륨이 고혈압의 직접적인 원인이라는 점을 고려해 나트륨을 줄이기 위해 공정 개선을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나현 kimnahyeon@mt.co.kr  |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