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포미족’ 새로운 소비층으로 부상 …대형마트, 편의점 뿐 아니라 모바일 커머스 등 블루칩으로 급부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나를 위한 작은 사캄를 추구하는 ‘포미족(For me族)’들이 유통 전반에 변화를 주도하고 있다.

포미족이란 △건강(For Health) △싱글(One) △여가 (Recreation) △편의(More Convenient) △고가(Expensive) 알파벳 앞 글자를 따 만든 신조어로 자신의 만족을 최우선으로 여기는 사람을 의미한다. 

1인 가구를 중심으로 한 혼밥, 혼술, 혼행 등 새로운 소비 트렌드에 ‘내 인생은 한번 뿐(You Only Live Once)’라는 세대 가치관이 더해지면서 자기 만족적 소비를 추구하는 20-30대 ‘포미족’들은 유통업계에 새로운 소비층으로 부상하고 있다.

실제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25-39세 가구의 소비 지출 비중은 64.5%로 절반이 넘으며, 이 중 대부분이 건강, 여행, 자기개발, 레저, 취미 등에 지출을 더 늘리고 싶다고 답해, 앞으로 포미족들은 유통업계의 블루칩이 될 전망이다.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아이템의 모든 것

이미 유통업계에서는 포미족들을 겨냥한 제품이나 상품을 잇따라 내놓고 있다.
LG전자는 평소 와인을 즐기는 포미족을 위해 ‘디오스 와인셀러’를 출시했으며, 옷 관리와 깔끔한 스타일에 관심을 많은 포미족들을 위한 ‘트롬 스타일러’도 시장에 내놓았다.

포미족들은 모바일 커머스 판매에도 변화를 일으키고 있다. 카카오 톡 선물하기 음료들 중 건강관리에 도움이 되는 음료들의 경우 자기구매율이 타 음료에 비해 높은 경향을 보이고 있다.

100% 캘리포니아산 프리미엄 아몬드로 만든 식물성 음료 ‘아몬드 브리즈’의 경우에도 카카오 톡 선물하기 자기구매율이 거의 대다수를 차지하는 등 건강에 관심이 많고 나를 위한 투자를 아끼지 않는 2030대 포미족(For me)들이 자기관리를 위한 필수 음료로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보여진다.

‘아몬드 브리즈’ 측은 “아몬드 브리즈의 카카오톡 선물하기를 진행해보니 20-30대들의 이용 비중이 높고, ‘자기구매율’이 매우 제품군”이라며 “다이어트, 홈트레이닝 등의 트렌드와 맞물려 아몬드 브리즈가 자기관리에 관심이 큰 ‘포미족들의 건강 아이템으로 자리잡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