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바나나 열풍 잇는 고구마...카페 음료에서 먹거리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꿀, 바나나에 이어 고구마가 겨울 식음료 업계의 트렌드를 이끌 새로운 아이템으로 떠오르고 있다.

고구마 특유의 달콤함과 고소한 맛은 누구에게나 입맛에 잘 맞고, 영양적으로도 뛰어나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기 때문이다. 무엇보다 다양한 식재료와 조화를 잘 이루기 때문에,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다는 것도 인기 요인으로 꼽힌다.

실제로 겨울철 카페에서 인기 있는 메뉴로 고구마가 활용되고 있다. 고구마라떼가 그것.

카페에서 즐길 수 있는 메뉴도 출시됐다. 카페베네는 최근 에스프레소와 고구마의 맛이 조화를 이루는 ‘고구마 카페라떼’와 향긋한 얼그레이 홍차와 고구마가 만나 풍부한 맛과 향을 살린 ‘고구마 티 라떼’ 2종을 선보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13년동안 오직 한길의 전통 프랜차이즈 카페브랜드인 ‘토프레소’에서 선보인 '고구마라떼'는 삶아서 으깨 만든 고구마 페이스트에 고소한 아몬드가 신선한 스팀밀크가 어우러져 고소하고 부드러운 음료로 SNS상에서 이미 인기상품이 되어 있다.

식음료 전문 기업 흥국에프엔비의 '맘스에이드 자색고구마베이스'는 자색고구마의 진한 맛과 향을 잘 구현한 제품으로, 누구나 손쉽게 자색고구마라떼를 만들 수 있다.

일반 카페에서 라떼를 만들 때 주로 사용되는 페이스트나 파우더는 물에 잘 녹지 않아 믹서기로 갈거나 뜨거운 물에 푸는 번거로운 과정을 거쳐야 하지만, ‘맘스에이드 자색고구마베이스’는 찬 우유에도 쉽게 녹는 액상 타입으로 제조 과정이 간편하다.

식품 외식업계도 고구마를 제품에 적극 활용하고 있다. 

▲ 피자마루 고구마라떼
피자 프랜차이즈 ‘피자마루’에서 선보인 골드 고구마 피자는 고구마의 담백함과 최고급 치즈의 하모니! 피자마루 피자 중 대표 3인방 브랜드중에 하나이다.

캐쥬얼 도시락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바비박스'에서 선보인 '치즈봉' 스낵은 제품 가운데 치즈와 고구마가 들어가 고구마의 맛스러움을 선보였다.

롯데제과의 비스킷 마가렛트는 기존 오리지널, 초코맘, 밀크&쿠키 3종에서 ‘마가렛트 고구마’를 추가했다.

‘마가렛트 고구마’는 부드러운 마가렛트 속에 웰빙 소재로 이름난 고구마를 넣은 제품으로, 마가렛트 고유의 촉촉하고 부드러운 식감에 찐고구마의 달콤함이 합쳐진 소프트쿠키다.

고구마 원물로 만든 웰빙 먹거리도 눈에 띈다. 홈플러스의 편의점 브랜드 365플러스가 출시한 간편식 ‘노랑노랑 호박고구마’는 식이섬유가 풍부한 건강 다이어트 식품으로 인기가 높은 국내산 호박고구마를 구운 후 급속 냉각시킨 100% 원물 식품이다.

빵이나 비스킷에 바르면 풍미가 살아나는 스프레드에 고구마를 활용한 제품도 있다. 

과일가공 전문 브랜드 복음자리는 국산 고구마로 만든 스프레드를 선보이고 있다. ‘고구마 스프레드’는 건강 간식의 대표주자 고구마를 원료로 만든 이색 스프레드 제품으로, 호박 퓨레를 기본 베이스로 고구마 원물을 담아 고소하고 달콤한 맛과 쫄깃한 식감이 조화를 이룬다.

일반 잼에 비해 설탕 함유량을 10% 줄이고 저감미당을 사용해 낮은 열량으로 건강하게 즐길 수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