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먹거리 열전] ‘오감 만족’ 입소문… 한달만에 1위

CJ푸드빌 ‘플람베 스테이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빕스의 차세대 프리미엄 스테이크 ‘플람베 스테이크’가 출시 한달여 만에 전체 스테이크 판매량 1위에 올라 베스트셀링 메뉴로 등극했다.

빕스는 1997년 출범 이후 신선하고 건강한 샐러드바뿐 아니라 고객 취향과 외식 트렌드에 맞춘 다양한 스테이크를 선보여 왔다.

대표 메뉴는 뜨거운 돌판 위에서 스테이크를 원하는 만큼 구워먹는 ‘얌스톤 스테이크’와 팬 프라잉 조리법을 도입해 개발한 ‘No.1 스테이크’다.

‘1997 스테이크’는 론칭 초기 서양 식문화가 익숙하지 않은 고객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갔던 불고기소스의 스테이크를 재해석한 메뉴로 좋은 반응을 얻었다. 

/사진=CJ푸드빌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창업의 모든 것

빕스는 올해 명성 높은 기존 스테이크 라인업을 견고하게 이어가는 한편 고객에게 한층 높은 식문화 경험을 제시하기 위해 플람베 기법을 적용한 플람베 스테이크를 개발했다.

플람베는 알코올음료를 이용해 음식에 불을 붙여 내놓는 조리기법을 뜻한다. 육류, 채소 등의 불필요한 잡내를 날리고 재료에 풍미를 더해준다.

빕스 측은 “맛뿐 아니라 시각적 효과도 중시하는 외식 트렌드에 맞춰 플람베 기법을 도입한 것이 히트 상품으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빕스의 이번 플람베 스테이크는 고객에게 오감 자극 스테이크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개발됐다. 프리미엄 콘셉트에 어울리게 ‘불’이라는 요소를 통해 시각적·후각적 쾌감을 극대화하고 플레이팅(음식을 접시에 놓는 방법)과 곁들임 음식에도 공을 들였다.

플람베 스테이크는 가장 맛있는 온도에서 즐길 수 있도록 최대 150도까지 열을 유지하는 뜨거운 원형 철제 접시 위에 호주청정우 스테이크와 구운 새우 2마리, 알감자, 슬라이스 토마토를 담아 제공된다. 토핑으로는 그라나파다노 치즈와 갈릭 버터를 갈아 뿌렸다.

특히 메뉴 제공 전 테이블 앞 카트에서 직원이 직접 럼주에 불을 붙여 스테이크 위에 끼얹는 플람베 서비스를 제공한다. 수초간 불꽃과 함께 그라나파다노 치즈와 갈릭 버터가 녹으면서 스테이크의 맛과 향을 배가시킨다.

플람베 스테이크는 화려한 불꽃, 불의 향, 지글거리는 소리 등 ‘오감 만족 스테이크’로 입소문이 빠르게 퍼지며 현재 스테이크 주문고객 2명 중 1명이 선택하는 핫 메뉴로 자리잡았다.

이를 반영하듯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SNS에서 해시태그 #플람베스테이크와 #빕스타그램을 검색하면 플람베 스테이크 동영상, 이미지와 함께 일명 ‘불쇼’를 재미있게 즐겼다는 고객 반응이 올라와 있다.

빕스 관계자는 “빕스는 1997년 브랜드 출범 이후 스테이크 대중화를 선도하고 스테이크 트렌드를 리딩하는 브랜드로 성장했다”며 “지속적인 메뉴개발을 통해 고객의 다양한 취향을 만족시키는 신제품을 계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 본 기사는 <머니S>(www.moneys.news) 제450호에 실린 기사입니다.
허주열 sense83@mt.co.kr  |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