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카페베네, 전략적 현지화 통해 인도네시아 사로잡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커피 프랜차이즈전문점 카페베네가 지난1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남부 지역에 인도네시아 5호점인 ‘BTPN점’을 개점했다.

카페베네 인도네시아 BTPN점은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 남부지역 비즈니스 특구에 위치한 BTPN 타워 1층에 입점했다.

매장은 약 40평(132㎡)규모로 매장 내 외부에 62개의 좌석이 배치되어 있다. 매장이 입점한 BTPN 타워 주변으로는 유명 특급 호텔과 네덜란드 대사관, 인도 대사관 등과 다양한 다국적 기업이 다수 자리잡고 있어 관광객들과 직장인 중심의 유동인구가 높은 지역이다.

카페베네는 카페에서 커피뿐 아니라 간단한 식사를 함께 즐기는 문화가 주를 이루고 있는 인도네시아 현지 상황에 맞게 대한민국 커피 문화와 현지 문화를 적절하게 접목시키는 전략적 현지화에 중점을 두고 있다.


카페베네 빙수는 인도네시아 현지 SNS와 음식점 평가사이트에서 호평을 받으며 시그니처 메뉴로 인기를 끌고 있고, 현지 식문화에 맞춰 파스타 등 한화 6~7천 원대의 부담 없는 식사 메뉴를 개발하며 브런치 카페 콘셉트를 더했다.

현지인이 선호하는 이태리식 파스타 메뉴는 물론, 한국 대표 음식 김치를 사용해 한국적이면서도 현지인의 입맛을 고려한 김치 알리오 올리오, 달콤한 떡볶이 그라탕도 꾸준한 판매를 보이고 있다.

6월 1일부터는 인도네시아 최대 이슬람 단식 기간인 라마단 기간에 맞춘 시즌메뉴를 출시했다. 고객들이 단식을 멈추는 오후 6시 이후의 시간대까지 고려하여 달콤한 과일 에이드 음료를 출시, 현지 고객들의 눈높이를 맞췄다,

카페베네 관계자는 “전체 인구의 약 90%가 무슬림인 인도네시아는 현지 식문화 색체가 강하면서도 K-푸드에 대한 관심과 호감이 높아 장기적으로 성장이 기대되는 큰 시장”이라며 “현지 소비자들의 성향과 문화 등을 고려한 메뉴 개발과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