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이거 하나면 나도 요리사 … ‘요리 열풍’에 요리 초보 돕는 식재료품 인기

기사공유
최근 직접 만들어 먹는 요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집에서도 손쉽게 외식 메뉴를 만들 수 있도록 도와주는 간편 식재료품이 인기다.

요즘 방송가를 점령한 ‘쿡방’ 트렌드의 영향으로 바쁜 직장인이나 요리와는 거리가 멀었던 남성들 사이에서 요리 열풍이 불고 있기 때문이다. 식품 업계에서는 요리 초보자들도 어렵지 않게 ‘맛있는 그 맛’을 낼 수 있는 ‘비법’ 식재료품을 선보이고 있다.
▲ 요리 초보도 손쉽게 외식 메뉴 만들 수 있도록 돕는 간편 식재료품 인기다. 요리 맛 한층 높여주는 ‘프리미엄 수산물 통조림’, 간편식 ‘닭갈비’, 활용도 높은 ‘요리토핑’, 일품요리 구현할 수 있는 ‘냉장 요리양념장’ 등 인기다.

◆ 프리미엄 수산물 통조림으로 만드는 ‘연어 스파게티’, ‘참치 롤’

맛과 품질을 끌어올린 프리미엄 수산물 통조림은 주로 찌개나 김밥, 볶음밥 등에 활용되던 기존 수산물 통조림과 달리 스파게티, 롤과 같은 외식메뉴에도 활용할 수 있어 주목 받고 있다.

사조해표가 최근 출시한 ‘연어레시피’ 2종은 생 허브, 생 후추 등 천연 향신료로 맛을 낸 연어 통살을 담은 연어캔이다.

연어의 맛에 중점을 둔 ‘연어레시피’는 바로 취식해도 맛있게 즐길 수 있지만 스파게티, 샐러드 등에 활용하면 향긋한 허브향이 더해져 요리의 맛을 한층 높여준다. 또한 알래스카 연어가 통살 형태로 담겨 있어 살코기 덩어리째 구워 먹어도 연어의 부드러운 식감을 즐길 수 있다.

사조해표의 얼리지 않은 ‘생생참치’는 참치 본연의 담백한 맛과 신선한 품질을 느낄 수 있어 롤 재료로 활용하기에 좋다.

‘생생참치’는 냉동 상태의 원재료를 가공해 만드는 기존 참치캔과 달리 연근해에서 잡은 생 참치를 얼리지 않고 사용해 신선도를 한 차원 높인 것이 특징이다. 또한 참치살을 최대한 살린 통살로 담겨 있어 쫄깃한 식감을 자랑한다.

◆ 집에서 간편하게 즐기는 별미 외식메뉴 ‘닭갈비’

하림은 집에서도 손쉽게 닭갈비 본연의 맛을 재현할 수 있는 '하림 매실숙성 토종닭 순살닭갈비'를 선보이고 있다. 뼈를 발라낸 토종닭을 국내산 매실액으로 숙성해 부드러운 육질과 감칠맛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매콤한 닭갈비 양념에 재운 상태로 출시돼 피자치즈나 야채 등을 더하면 외식에서 즐기던 닭갈비 못지 않은 요리를 간편하게 만들어낼 수 있다.

◆ 다양한 요리에 활용이 가능한 ‘요리토핑’

활용도가 높은 요리 토핑 제품도 요리 초보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풀무원식품의 ‘볶음김치 요리토핑 3종’은 전자레인지로 30초만 데우면 바로 먹을 수 있는 볶음김치 제품이다.

잘 익은 김치에 베이컨, 불닭, 돼지고기를 넣어 자박한 국물이 우러나오도록 볶아 만든 것이 특징이다. 김치의 매콤한 맛이 살아 있고 건더기가 커서 덮밥은 물론 김치 퀘사디아, 김치 김밥 등 다양한 요리에 활용할 수 있다.

◆ ‘안동찜닭’과 ‘탕수육’ 구현할 수 있는 ‘냉장 요리양념장’

추가 양념이나 고도의 요리지식 없이도 전문 음식점 수준의 일품요리를 구현할 수 있는 냉장 요리양념장도 출시됐다. CJ제일제당이 최근 출시한 ‘백설 안동찜닭양념’과 ‘백설 탕수소스’는 가정에서도 간편하게 안동찜닭과 탕수육을 만들 수 있는 양념장 제품이다.

안동찜닭 양념의 경우 ‘깔끔하게 매콤한 맛’에 대한 소비자 수요가 많다는 점을 감안해 흑마늘과 양파 등으로 매콤한 맛을 살렸고, 탕수소스는 ‘달콤하면서 새콤한 맛’을 살렸다.

특히, 탕수소스와 버섯, 두부, 만두 등을 활용해 다양한 탕수요리를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