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강강술래, 현지화·고급화 앞세워 대륙입맛 공략 나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숯불구이한식전문점 강강술래를 운영중인 ㈜전한이 창립 27년 만에 해외시장에 진출했다.

전한은 지난 23일 오전 중국 텐진시에 위치한 강강술래 중국가맹점 1호점인 시대오성점에서 최종만 대표와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공식 오픈식을 가졌다.


'텐진 시대오성점'은 연면적 1,487.60㎡(약 450평)에 260석 규모의 4층 단독 건물로 인근 10,000 가구 이상의 고급아파트 단지에 거주하는 중상류층 주민과 외국 주재원, 화이트칼러 계층이 주 타깃고객이다.

메뉴의 경우 소고기와 양념갈비 등 기본 라인은 유지하되 현지인의 입맛에 맞추기 위해 본사에서 조리장과 조리파트, 서비스파트 직원을 파견하여 약 100가지 이상의 다양한 메뉴를 선보이는 등 철저하게 현지화와 고급화에 초점을 두고 있다.

테이블은 전부 4인과 6인석으로 갖췄고 테이블 옆이나 외부공간에서 고기를 구워내 접시에 담아 서비스하여 편안하고 쾌적하게 식사를 즐길 수 있도록 배려했다.

또, 좌석 전체를 룸 또는 파티션으로 구분해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여유롭게 음식을 즐길 수 있도록 배려했다.

이 때문에 각종 비즈니스 및 주부모임 장소는 물론 이곳에 진출한 대기업 회식 장소로 인기를 얻고 있으며, 최근 중국 스릴러 영화 '불속지객'을 촬영중인 배우 한채영과 홍콩 유명배우 여명을 비롯한 스텝들이 이곳에서 회식을 갖는 사진이 웨이보를 통해 공개돼 화제가 되기도 했다.

최종만 전한 대표는 “한국적이면서 세련된 분위기와 뛰어난 맛, 친절하고 신속한 한국식서비스가 현지 중국인들과 교민사회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며 “빠른 시일 내에 텐진을 대표하는 전통한식 음식점으로 자리잡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