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먹어서 체온 높여라…'웜 푸드(Warm Food)' 주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정원 쿠킨마늘찜닭
매서운 겨울 날씨가 절정에 치닫고 있다. 조금이라도 체온을 지키기 위해 올 겨울도 발열내의가 날개 돋친 듯이 팔리고 있는데, 입는 것이 아닌 먹는 것으로도 체온을 높일 수가 있다.

자연에서 나는 음식들은 보통 따뜻한 기운의 음식과 차가운 기운의 음식으로 나뉘는데, 따뜻한 기운의 음식은 체온을 높이고 몸을 보하는데 도움을 주기 때문.

육류 중에서는 닭고기가 대표적인 웜 푸드로 꼽힌다. 청정원이 선보인 프리미엄 간편식 ‘쿠킨 마늘찜닭’은 마늘특제소스가 부드러운 닭고기에 잘 베도록 조리한 제품이다.

마늘 특유의 감칠맛이 담백한 닭고기와 조화를 이루는 것이 특징으로, 100% 국내산 냉장 닭고기의 닭봉과 닭가슴살을 사용해 신선한 재료의 맛을 강조했다.

또한 120℃ 이상의 고온에서 제품을 회전시켜 빠르고 골고루 열을 전달하는 ABR(Agitating Batch Retort)시스템을 적용해 한층 부드러운 육질을 느낄 수 있다. 고기를 다 먹은 후 남은 양념에 밥을 넣고 비벼 전자레인지에 1분 30초만 돌리면 특제양념 볶음밥도 함께 즐길 수 있다.

모과는 몸을 따뜻하게 하는 식품일 뿐만 아니라, 사포닌, 사과산, 구연산, 비타민C 등이 함유돼있어 감기 예방 및 피로 회복에도 효과가 있다. 쌀쌀한 날씨에는 따뜻한 모과차로 즐기는 것이 좋다. 복음자리 ‘모과차’는 모과의 과즙을 그대로 담아낸 제품으로, 몸을 따뜻하게 하는 생강을 더해 추워진 날씨에 안성맞춤이다.

100% 국산 모과를 사용했으며 방부제, 색소는 전혀 사용하지 않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 유자는 비타민C가 풍부해 감기 예방에 효과만점이다. 복음자리 ‘명인 유기농 유자차’는 유자 유기농명인이 미네랄 농법과 순환농법으로 생산한 유자로 만들어, 비타민C가 더욱 풍부하다.

동원F&B ‘양반 밤단팥죽’은 따뜻한 기운의 음식인 단팥과 밤이 함께 사용돼 추운 날씨에 제격이다. 찹쌀과 몸에 좋은 여러 가지 재료들을 처음부터 한꺼번에 넣고 끊여서 죽 본래의 깊은 맛이 우러나 있다. 팥죽에 밤이 들어 있어 한층 더 고소한 맛을 느낄 수 있으며, 설탕 대신 자일로올리고당을 사용해 더욱 건강하다. 데우지 않고 바로 먹을 수도 있어 편리하다.

호두의 마그네슘 성분은 혈액순환을 도와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해 찬 몸을 따뜻하게 만들어 주는 효과가 있다. 머거본 ‘꿀먹은 호두’는 영양이 풍부한 호두에 천연벌꿀을 첨가하여 만든 제품으로, 가볍게 간식이나 술안주로 즐길 수 있다. 호두뿐만 아니라 꿀도 영양성분과 효소가 다양해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하기 때문에 체온을 높이고 면역력 증진에 좋은 식품이다. 

검은콩과 검은깨도 몸을 따뜻하게 하는 음식이다. 녹차원 ‘검은콩검은깨차’는 건강한 블랙푸드 검은콩과 검은깨의 깊고 고소한 맛을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스틱형 포장에 분말 타입의 차로, 따뜻한 물 한 컵에 제품 한 포를 넣고 저어 먹으면 된다. 기호에 따라 따뜻하게 데운 우유나 두유에 섞어 마시면 더욱 깊고 진한 맛과 포만감을 함께 느낄 수 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