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가정간편식(HMR) 전문 브랜드 ‘맛있는 행복’ 편의점에서 즐겨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편의점 가정간편식 매출은 올해 기준(1/1~11/12) 전년 동기간 대비 7배 이상 높은 매출 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주로 남성들이 늦은 시간 야식용으로 많이 찾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남성이 가정간편식 매출 중 66.9%를 차지하며 주고객층을 형성했다. 연령대별로는 30~40대 남성이 35.3%로 구매 비중이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20대 남성(18.9%), 30~40대 여성(13.7%)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판매가 가장 많은 시간대는 밤 22시에서 자정 사이로 전체의 12.6%를 차지했는데 특히 이 시간대 남성의 이용률이 13.3%로 매우 높게 나타났다.

이는 퇴근 후 술자리 등 외부 활동을 마치고 늦게 귀가하는 1인 가구 남성들이 자기 전 출출함을 달래기 위한 야식거리로 가정간편식을 많이 찾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여성은 일반 식사 시간대인 18시~20시(저녁), 그리고 12시~14시(점심) 매출이 높은 것으로 미루어 식사 대용식으로 가정간편식을 선호한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1인가구·맞벌이부부의 증가로 가정간편식(HMR)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는 가운데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가정간편식 전문 브랜드 ‘맛있는 행복’을 런칭하고 저렴하면서도 품질이 뛰어난 실속 간편식 구색 강화에 나선다.

세븐일레븐이 선보인 신규 브랜드 맛있는 행복은 ‘맛있는 음식을 통해 고객이 행복한 식사시간을 갖게 하자’는 세븐일레븐의 상품 개발 정신을 담고 있다.

‘맛있는 행복’ 브랜드 런칭과 함께 최근 부쩍 쌀쌀해진 날씨에 따뜻하게 먹을 수 있는 간편 국밥 ‘황태해장국밥’과 ‘육개장국밥’ 2종을 선보였다.

‘황태해장국밥’은 황태채와 콩나물이 풍부하게 들어있어 시원하고 담백한 맛이 일품이며, ‘육개장국밥’은 소고기, 토란, 고사리 등 풍부한 건더기와 얼큰한 국물 맛이 특징이다.

두 제품 모두 국물팩(300g)과 햇반(130g)으로 나뉘어 구성되어 있으며, 장소 구애없이 편리하게 먹을 수 있도록 1회용 숟가락이 포함되어 있다. 조리 방법도 간단하다.

국물을 넣은 용기와 햇반을 전자레인지에 각각 2분 정도만 데우면 지금 막 끓인듯한 따뜻한 국밥을 맛 볼 수 있다.

한편


오민국 세븐일레븐 신선식품팀장은 “1인 가구의 증가로 편의점 가정간편식에 대한 수요가 크게 증가함에 따라 고객에게 신뢰와 만족을 준다는 의미의 새로운 브랜드를 런칭하게 됐다”며 “든든한 한끼가 될 수 있는 다양한 실속 상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