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서, 장보리 벗고 선글라스 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이웨어 브랜드 독스 재팬은 ‘왔다 장보리’로 시청률 여왕으로 등극한 탤런트 오연서와 함께 베트남 다낭의 앙사나 랑코 리조트와 호이안 등지에서 진행한 패션화보를 공개했다.

그동안 ‘장보리’로 살아왔던 오연서는 이번 화보 촬영을 통해 촌스러운 ‘장보리’의 이미지를 벗어난 모습을 보여줬다.

다낭의 이국적인 배경 뒤로 특유의 쿨한 무드를 잘 표현해낸 오연서는 “보리로서 큰 사랑을 받아 정말 감사하다. 많은 분들의 응원 덕분에 역할을 잘 해낼 수 있었다”며 종영소감을 밝혔다.

또한 “이번 작품 하나로 배우 오연서의 인생이 바뀔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하지만 이번 작품을 통해 배우로서 자신감이 확실히 생겼다”며 앞으로 펼쳐질 그의 연기 인생에 대해 기대해 달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독스재팬과 함께한 오연서의 화보는 쎄씨 11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이미지제공=독스재팬>
강인귀 deux1004@mt.co.kr  |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