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원육 품질, 수급 안정성, 수익성’ 세 마리 토끼 잡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주)굿투비(대표 이종근)에서 론칭한 <불소식당>은 ‘4+4’ 덤 마케팅을 접목한 숯불양념소갈빗살 전문 브랜드다. ‘우리가족식당’을 콘셉트로 원육의 품질, 수급의 안정성, 높은 수익성이라는 삼박자를 내세워 가맹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깔끔하고 밝은 분위기 부담 없는 ‘우리가족식당’
<불소식당>은 ‘우리가족식당’으로 포지셔닝하고 있다. 어수선하고 복잡한 기존 고깃집에서 탈피한 깔끔하고 밝은 분위기와 쾌적한 환경의 고깃집이다. 파티션을 두고 프라이빗한 공간을 확보했으며 쿠션감 있는 좌석을 활용해 편안함을 추구했다. 
▲ 제공=월간 외식경영

소형 매장은 자체적으로 주문 제작한 원형 테이블을 둬 공간 활용도를 넓혔다. 본사에서 인테리어를 직접 도맡아 하기 때문에 가격 대비 품질에 대한 만족도가 높을 뿐 아니라 브랜드 콘셉트를 잘 녹여낼 수 있었다.

이곳은 원육의 품질을 강력한 경쟁력으로 끌고 간다. 메뉴는 숯불양념소갈빗살(1200g 4만원)을 메인으로 황제소갈빗살(150g 1만2000원)을 함께 구성했는데 숯불 양념소갈빗살은 정갈빗살(정늑간살)만 사용하고 있다. 

황제소갈빗살 역시 고품질로 선별했다. 갈빗살 중에서 높은 퀄리티 부위를 생으로 제공하고 있다. 단순히 소고기를 저렴하게 내는 것만으로는 차별화할 수 없겠다는 판단에서다.

이와 더불어 <불소식당>은 고객에 대한 신뢰를 높이는 것을 우선으로 두고 사업 전 원육 확보에 주력했다. 수급의 안정성 확보는 물론 가맹점주에게 주는 고기의 품질을 높이는 것과 동시에 단가를 최대한 낮추기 위해서였다. 

또 매장 홀에 ‘정직한 양심 저울’을 설치해 제공하는 고기 중량을 손님이 직접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중량이 맞지 않으면 100% 환불해주는 방침이다. 이 역시 신뢰도를 높이는 데 한몫한다.

◇ 점주 편의와 수익 확보에 주력
<불소식당>에서 힘쓰고 있는 부분은 바로 수익성이다. 이곳은 가맹점주의 편의와 수익을 확보할 수 있는 콘셉트와 시스템을 구축하는 데 주력했다.

인건비와 원가 절감을 위해 셀프 바를 도입했다. 또 점심시간(11:30~15:00)에 고기 먹는 고객에 한해 매장에서 면을 직접 뽑은 냉면(6000원, 고기 주문 고객 5000원)을 1000원에 제공하고 있으며 주말과 공휴일 특정 시간에 냉면과 크림 생맥주(300cc 2000원)를 각각 3000원, 1000원에 제공하는 게릴라 이벤트를 실시한다.

그 결과 테이블 9개를 두고 있는 72.73㎡(22평)의 용인 보라점은 7월 9일 오픈 이래 하루 400만원을 넘기는 최고 매출을 기록했다. 가락직영점은 지난 7월 한 달 동안 약 8000만원을, 의정부 신곡점은 7월 한 달 동안 약 1억 5000만원의 매출을 올렸다. 부산 광안리점 매출은 7월 한 달 동안 1억9000만원이 넘었다. 직영점보다 가맹점의 매출이 높게 나타났다.

창업은 165.29㎡(50평) 전후 매장 크기를 권장하며 창업비용은 165.29㎡ 기준 점포 임대료를 제외하고 약 1억5000만원이다. 초기 오픈하는 가맹점에 한해 창업비용 1억원 대출, 월세 3개월 지원, 가맹비 1000만원 할인 등 창업 특전을 실시하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