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빙수·벌꿀아이스크림 프랜차이즈 창업 안전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빙수가게, 빙수카페, 빙수전문점, 벌꿀아이스크림 전문점 매장 지금 창업해도 될까.

최근 번화가 상권에 나가면 가장 많이 눈에 띄는게 빙수전문매장이다.
스타트비즈니스 김상훈 소장은 '창업통(www.startok.co.kr)'을 통해 빙수아이템에 대한 시장현황을 분석했다.

김 소장은 "빙수아이템은 관심이 높아진 만큼 급격한 양적팽창 현상을 보이는 대표업종 중 하나다."라며 "프리미엄 김밥, 스몰비어열풍과 함께 최근 상권에서 가장 뜨거운 시장이다."라고 소개했다.

또 김 소장은 "수익성이 저조한 대형 커피전문점들이 대거 빙수가게로 갈아타는 현상까지 나타나고 있다."라며 "이때문에 일부 기획형 아이템도 늘어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김 소장은 "시장의 특성상 단기간의 특정아이템, 특정브랜드가 급격하게 늘어난다는 것은 단기에 매출이 급속히 떨어줄수 있어, 창업자 입장에서는 잘 따져봐야 할 대목이다."라고 덧붙였다.

신규 창업자 및 투자자라면 지금 수백개 오픈하고 있는 기존의 빙수가게와의 차별화포인트를 만들어야 한다는게 김소장의 의견이다.

이외에도 김 소장은 "빙수의 품질 차별화를 위해서는 빙수기계를 어떤 기계를 쓸 것인지를 결정해야 한다."라며 "원재료의 품질, 각종 빙수 이외의 디저트 상품을 어떤 상품을 내세울 것인지를 고민해야 하며, 이때문에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브랜드를 선정한다면 어떤 브랜드를, 독립점으로 오픈한다면 브랜드네이밍부터 상호디자인, 브랜드스토리, 및 상품스토리 등의 완벽한 초기 컨셉잡기가 필요하다. 

동시에 동절기 매출담보를 위한 빙수 외 전략메뉴설정에 심혈을 기울여야 한다

김 소장은 "상권입지 결정 및 오픈 컨셉 설정, 브랜딩 및 시설경쟁력, 서비스툴 개발, 투자수익성 예측 등 빙수아이템 창업을 위한 충분한 타당성 판단 후 액션을 취하는 지혜가 필요한 시점이다."고 조언했다. 

▲ 벌꿀아이스크림 스위트럭 매장

한편, 빙수전문 브랜드로는 '설빙' '소운빙' '옥루몽'의 빙수매장과 '스위트럭' '소프트리' 등이 벌꿀아이스크림으로 자리잡고 있다.

특히 소프트리는 스몰형 테이크아웃 형태의 매장과 카페형 소프트크림 아이스크림 매장의 2가지 형태로 창업자들에게 주목받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