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가맹본부와 가맹점의 상생스토리.. 훈훈한 이야기 화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빨리 가려면 혼자 가고, 멀리 가려면 함께 가라’ 본사와 가맹점이 한 가족 같은 분위기를 형성하며 멀리, 그리고 오래 가기 위한‘상생경영’을 실천하고 있는 기업이 있다.

프랜차이즈 그룹인 제너시스BBQ (회장 윤홍근) 그룹의 BBQ 패밀리(가맹점주)들이 암 투병 중인 임직원을 위해 자발적으로 성금 모금에 앞장서 ‘상생경영’의 좋은 본보기를 보여주고 있다.

BBQ 패밀리(가맹점주) 들은 온라인 소통 공간인 ‘패밀리 신바람 광장’ 을 통해 암 투병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직원의 안타까운 사연을 전해 들었고, 전국의 BBQ 가맹점주들은 성금 모금에 참여해 360여 만원의 성금을 모았다.

안타까운 사연의 주인공은 폐암 4기 판정을 받은 최혁동 과장이다. 최과장은 암 보험 및 개인 보험가입이 전무해 치료비 및 입원비 조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상태였다.

이 상황을 전해들은 가맹점주들은 패밀리 신바람 광장을 통해 걱정과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제너시스BBQ 그룹 윤홍근 회장은 패밀리들이 보여준 뜨거운 관심에 감사를 표하며 사비를 털어 2천 4백만원을 흔쾌히 기부했다.

윤회장은 “패밀리(가맹점주)들이 한 마음으로 성금을 모아준 것에95년 BBQ 창립 이래로 패밀리와의 유대관계를 쌓기 위해 부단히 노력해 온 보람을 느낀다” 고 밝혔다.

윤홍근 회장은 가맹점을 ‘패밀리’ 라 호칭하며 다양한 ‘가맹점 상생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외에도 송파구 문정동에 위치한 본사 에서 대대적인 모금 행사가 실시되었고, 본사 외 지방 사업부문 및 치킨대학, 물류센터의 인력들은 자발적으로 급여공제에 동의 하는 형식으로 참여했다.

이번 모금 행사를 기획한 원칙경영팀 노수돈 상무는 “이번 사내 모금행사에서 기대 이상의 관심과 참여가 이어졌다”며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이어져 가슴이 뭉클하다” 고 밝혔다.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