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롯데리아, 업계 최초 식물성 패티 ‘미라클버거’ 출시

기사공유

롯데리아가 국내 프랜차이즈업계 최초로 식물성 패티와 빵, 소스로 만든 ‘미라클버거’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미라클버거는 ‘Not Beef, But veef’라는 콘셉트로 고기 없이 고기 맛이 난다는 의미를 제품명에 담았다. 

패티는 콩 단백질과 밀 단백질을 최적의 비율로 조합시켜 고기의 식감을 그대로 재현했다. 소스는 달걀 대신 대두를 사용해 고소한 맛을 증가시켰고 빵 역시 우유 성분이 아닌 식물성 재료로 만들어 동물성 재료가 전혀 포함되지 않았다. 

미라클버거는 숯불갈비양념 맛과 어니언의 풍미가 어우러진 한국적인 맛이 특징으로 단품 가격 5600원, 세트 7400원이다.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이날부터 3일간 ‘롯데잇츠’앱을 통해 정가대비 34% 할인된 4900원에 미라클버거 세트 쿠폰을 구매할 수 있다.

롯데리아 관계자는 “국내 외식업계에 윤리적 소비에 관심을 두는 소비자가 늘어나면서 미래 먹거리로 주목받는 시장 트렌드를 반영했다”며 “환경과 건강을 생각하는 다양한 식물성 대체 햄버거를 즐길 수 있도록 지속 확대하겠다”고 전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