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완도전통시장 '문화관광형시장' 선정… 전남도내 유일

기사공유
장보고 야시장 행사 모습 /사진제공=완도군
전남 완도군은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20년 특성화시장육성사업 문화관광형시장'에 완도전통시장이 선정돼 사업비 8억4000만 원을 확보했다고 10일 밝혔다. 

문화관광형시장은 지역문화·관광자원을 연계해 특색 있는 시장으로 육성하기 위한 사업으로 전국에서 16개 시장이 선정됐으며 전남에서 유일하게 완도전통시장이 선정된 것이다.

완도전통시장 상인회와 사업단, 완도군은 지난해 특성화 첫걸음 시장 기반 조성 사업을 통해 3대 서비스 혁신(편리한 지불 결제, 원산지 및 가격 표시제, 위생 청결), 2대 역량 강화(상인조직 강화, 안전관리) 부분을 착실하게 수행해 문화관광형 시장 공모사업까지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문화관광형 사업은 지역 특색(문화, 관광, 역사)과 연계한 시장 투어코스 개발, 체험 프로그램 운영 등 문화 콘텐츠를 육성하고 시장 대표 상품(PB상품) 개발, 홍보·마케팅 등 특화 상품의 판로 개척을 지원하게 된다.

또한 노후 공간 및 시설 등에 시장 특색을 반영한 디자인 재생사업과 상인회에서 희망하고 활성화 가능성이 높은 사업을 추진한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상인회와 사업단, 군이 전통시장 활성화에 뜻을 같이 하고 첫걸음시장 기반조성 사업 과제를 착실하게 수행함으로써 좋은 결과를 이루었다"며 "우리 군의 문화관광자원과 완도전통시장 연계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수행하는 특성화 시장으로 육성하겠다"고 했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에서는 전통시장의 역량 등에 따라 첫걸음 시장, 문화관광형 시장, 지역선도형 시장 등 상향식 지원 체계를 구축하고, 역사와 문화, 특산품 등 지역 자원과 연계한 시장의 개성과 특장점을 극대화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완도=홍기철 honam3333@mt.co.kr  |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