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싱글몰트 위스키'의 혁신… 글렌피딕, '익스페리멘탈 시리즈' 1000병 한정 출시

기사공유
글렌피딕 신제품 간담회/사진=머니S
세계 판매량 1위 싱글몰트 위스키인 글렌피딕이 ‘익스페리멘탈 시리즈’를  한정판으로 선보인다. 

글렌피딕은 3일 서울시 중구에 있는 신라호텔에서 ‘익스페리멘탈 시리즈’ 신제품 출시 기자 간담회를 열고 싱글몰트 위스키 3종(‘IPA 익스페리먼트’, ‘프로젝트 XX’ ‘파이어 앤 케인’)을 공개했다. 글렌피딕 익스페리멘탈 시리즈는 브랜드 철학인 ‘도전정신’에 기반해 글로벌 위스키 전문가들과 실험적 협업을 통해 탄생했다. 

니콜 후앙 글렌피딕 글로벌 브랜드 매니저는 "글렌피딕 '익스페리멘탈 시리즈'는 새로움으로 카테고리의 혁신을 주도해 온 브랜드의 도전 정신이 고스란히 담긴 제품"이라며 "위스키가 익숙한 애호가들에게는 신선함으로, 또 싱글몰트 위스키를 처음 접하는 이들에게는 특별한 경험으로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것"이라고 말했다.

글렌피딕, 익스페리멘탈 시리즈(Experimental Series)
‘IPA 익스페리먼트’는 업계 최초로 영국식 맥주의 한 종류인 인디아 페일 에일(IPA) 오크통에서 숙성된 싱글몰트 위스키다. 글렌피딕 몰트 마스터 브라이언 킨스만(Brian Kinsman)이 스페이사이드 지역의 크래프트 맥주 양조 전문가 셉 존스와 함께 만들었다. 

‘프로젝트 XX’는 한 명의 몰트 마스터가 원액과 오크통을 선별하는 전통방식에서 벗어나 세계 16개국 20명의 위스키 전문가들이 참여했다. 글렌피딕 고유의 과일향에 20가지 몰트원액 고유의 풍미가 살아있는 ‘다중의 성격’을 지닌 제품이라는 게 글렌디픽 측의 설명이다.

‘파이어 앤 케인’은 스위트 럼 오크통에서 6개월간 피니싱 과정을 거친 스모키한 싱글몰트 위스키다. 

글렌피딕 익스페리멘탈 시리즈는 각 1000병씩 국내에 한정 입고됐다. 시내 몰트바와 칵테일바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